[천기누설] 18화 - 바람처럼 왔다가 이슬처럼 갈 순 없잖아

영상에서 나온 워딩을 정리해 봅니다.( 영상의 내용과 다를 가능성 있음)

김종인의 '덕'과 '꿈'

국민의 힘 쇄신: 김종인의 '덕'이고 김종인의 '꿈'이 실현될지도 모른다?
정말 그럴까?

김종인의 '덕'인가? 아니다
근거1, 당 지지율 변화 추세, 갤럽, 국민의 힘 지지율
근거2, 김종인 선호도, 9/1일 리얼미터, 1.3%
몇단계 위에 황교안 2.9%
전혀 노출이 안되는 황교안과 긍정적으로 많이 노출되는 김종인.
정부와 민주당의 악재로 인한 '반사이익 덕'

'꿈', 내년 보궐선거 결과
라면(if~), 국민의 힘이 이긴다면 레드카펫이 깔리나? 아니다
카리스마는 칼에서 나오나 꽃에서 나오나
하향식 리더십: 대중의 추종으로 부터의 '권위'가 아니라 '권한'이었다.
김종인 5선 경력은 모두 비례대표, 그외 정치경력은 위촉직, 대중과의 직접 접촉 없다.


바람처럼왔다가 이슬처럼 가버린다.
정치행위의 지속성이 없었다.
당내 초선 압도적, 김종인 위원장 아래서 정치시작.
당외의 정치인 당내로 끌어드리지 않고 있다.
그러나, '꿈'은 착각. "김종인의 미래는 황교안의 과거다"
쎘던 황교안의 악력이 한순간에 무너짐: 대중성이 없었다.
김종인의 친화력은 황교안에게도 안된다.

경우의수, 
문재인정권의 민심이반, 깃발만 꽂아도 떼논 당상 일때,
: 이럴때는 김종인에 의지할 필요가 없다.
이슬처럼 사라질때의 패턴
: 내홍이 있고, 그 가운데에 자신이 있을 때,
 맷집, 유리턱
2007년의 당내 후보 경선, MB와 박근혜 치열, 
이때 이들의 비리가 다 나왔다. 
(대체 얘네들은 이런 정보를 어디서 알게 될까요? 지금도 다르지는 않을것 같아요.
검찰개혁, 공수처 꼭 필요합니다.)

끝은 킹메이커? 이것도 아닌것 같다.
김종인 '덕'이 아니라 '덫'이 된다.
지금의 비대위 체제의 정강정책이 계승될까?
김종인: 중도 보수, 좌로 반클릭,
김종인보다 더 반클릭하면 민주당, 주춤하면 퇴행,
우클릭이 먹히는 상황이라면 김종인의 '덕'은 필요없다, 오히려 '덫'이됨.

영상을 보다 보니 김종인을 응원하는 마음이 1그람 생기네요...

아래는 영상





아래는 이번주 컴백한 CLC의 신곡, helicopte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2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088
114316 보건교사 안은영 6화까지 다 봤습니다 [4] Sonny 2020.09.30 967
114315 저스티스 리그 - 스나이더 컷 / 재촬영 비용이 800억 [4] 분홍돼지 2020.09.30 387
114314 해피 데스 데이를 보고(스포 포함) [7] Tuesday 2020.09.30 232
114313 도박빚과 월북 [14] 메피스토 2020.09.30 898
114312 어디에 나오는 배우일까요 [1] 가끔영화 2020.09.30 183
114311 그것은 사랑인가, 그외 이것저것 [20] 겨자 2020.09.29 858
114310 이런저런 연예잡담 메피스토 2020.09.29 292
114309 [넷플릭스바낭] 여러모로 망한 영화, 망한 선택 '사막의 끝'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0.09.29 400
114308 엄마 엄마 [8] 지금만 2020.09.29 707
114307 대부분의 사람은 외롭고 인정에 목말라있을까요? [6] 가을+방학 2020.09.29 712
114306 장옥의 편지 1화(배두나, 이와이 슌지) 예상수 2020.09.29 325
114305 <축빠들만> 코마 상태의 팬을 깨운 축구선수 [7] daviddain 2020.09.29 506
114304 행정력의 낭비라는 말 자체가 주관적이고 가치편향적이죠. [18] 가을+방학 2020.09.29 732
114303 미아 와시코브스카 in treatment ~결말편下(完)~ [2] 크림롤 2020.09.29 191
114302 정의당 드라이브 스루 집회 옹호, 안철수 우클릭 [12] 가라 2020.09.29 768
114301 정말 오랜만이에요... [10] 샌드맨 2020.09.28 640
114300 한국인을 힘들게 하는 방법 [6] 가끔영화 2020.09.28 673
114299 '30~40대 동호회 특징' 이라는 최근 본 가장 역겨운 게시물 [4] 귀장 2020.09.28 1315
114298 미쓰홍당무가 넷플에 없더라고요 [6] Lunagazer 2020.09.28 452
114297 도망친 여자를 보고(스포많음) 예상수 2020.09.28 30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