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한 사전놀이

2020.11.09 06:37

어디로갈까 조회 수:614

일주일에 두어 번, 기상 후 해보는 놀이가 있습니다. 일종의 '오늘의 운세 보기' 같은 거예요. 
가지고 있는 사전들을 늘어놓고 '오늘의 단어'를 찾아보기인데, 방법은 이러합니다. 
1 .눈을 감고 사전의 아무 페이지나 펼친 후
2. 점자를 읽는 기분으로 더듬어서 예감이 닿는 지점에다 손가락을 가져다 놓는다. 

제가 애용하는 건 국어, 영어, 독어, 라틴어, 불어사전인데, 가끔은 일어, 옥편까지 범위를 넓히기도 합니다. 
이 놀이의 유익한 점은 몰랐던 단어와의 만남이고,  이 놀이의 재미는 우연히 접한 단어로 생각의 가락을 흩어놓아 보는 것이에요.
꿈보다 해몽이라고, 평범한 단어들의 조합으로  얼마든지 의미를 확장시켜 하루의 운수나 심리상태를 재단/조작해보는 재미도 있습니다. 

좀전에 국어, 영어, 독어, 불어, 라틴어, 옥편 순으로 단어놀이를 해본바, 저의 '오늘의 단어들'은 이랬습니다. 
국어: 절애 - 1.깎아 세운 듯 가파른 낭떠러지 2. 몹시 사랑함. 
영어: isolation - 고립. 격리. 분리 
독어: pause - 휴식, 멈춤
불어: eternel - 영원한 
라틴어: aspera - 거친, 불평등한, 뾰족한, 날카로운, 무례한
한자: 은 隱- 숨김

단어를 접한 뒤, 이 놀이를 완성하는 방법은 이렇습니다. 
메모지를 잘라서 한 단어씩 적어넣고 뒤섞은 뒤, 무작위로 뽑아 단어들을 나란히 펼쳐 놓아요. 그러면 상징이 가득한 이상하고도 재미있는 문장이 탄생합니다. 오늘 제가 짚은 단어들이 조직한 문장은 이렇군요.
- 고립(은) 휴식(일까) 거친 절애(를) 영원히 숨기는 걸까.
......
뻘덧: (좀전에 조카와 주고받은 메일 문답.)
그> 한국에서 잉글랜드는 영국이고,  아메리카는 미국, 저머니는 독일인데 왜 프랑스는 프랑스예요?
나> 프랑스는 불란서라고 해. 
그> 아...
나> 중국 사람들이 '프랑스'를 그들의 말에 가깝게 옮긴 한자를 다시 한글 식으로 읽은 거야.
그>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1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80
115171 생활의 달인 생존의 달인 [2] 노리 2021.01.01 466
115170 손예진 현빈 공식인정 [4] Toro 2021.01.01 1244
115169 이낙연이 민주당과 정부에 거대한 똥볼을 던졌네요. [12] 분홍돼지 2021.01.01 1719
115168 여자친구 바낭 [8] forritz 2021.01.01 776
115167 헐리우드가 여자 아역배우 전성기 같아요 가끔영화 2021.01.01 348
115166 새해에는 나이는 뺄셈, 행복은 덧셈, 돈은 곱셈, 웃음은 나눗셈하세요~ [2] 가끔영화 2021.01.01 151
115165 새해를 맞아 더 죽음에 가까워지면서 [3] 예상수 2021.01.01 494
115164 이런저런 연예이슈잡담 메피스토 2020.12.31 400
115163 한 해 마무리들 잘 하셨는지? [3] forritz 2020.12.31 310
115162 [바낭] 새해 전날 밤이 되면 생각나는 영화들 [10] 로이배티 2020.12.31 557
115161 다양성과 보편성 [4] 채찬 2020.12.31 365
115160 [송년덕담] 다사다난 했던 2020년도 저물..... [7] ssoboo 2020.12.31 518
115159 [오피셜]FA 우규민, 1+1년 최대총액 10억에 원 소속팀 삼성 잔류 daviddain 2020.12.31 130
115158 스타워즈 홀리데이 스페셜 [2] daviddain 2020.12.31 294
115157 '코로나19' & '검찰개혁'...2020년 한국 언론을 말하다(민동기) [3] 왜냐하면 2020.12.31 331
115156 어몽어스 일기 [6] Sonny 2020.12.31 360
115155 잡담 [6] 발목에인어 2020.12.31 216
115154 [관리] 하반기 보고 및 의견 수집. [20] 엔시블 2020.12.31 618
115153 마음 정리... [5] 미미마우스 2020.12.31 355
115152 [회사바낭] 무슬림, 할랄푸드 [10] 가라 2020.12.31 65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