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검색해 보니

2020.06.01 18:59

mindystclaire 조회 수:1118

저는 트위터 가입 안 했는데 트위터에 우디앨런 검색해 보니 한국에서 미국에서는 개봉도 안 된 영화가 1위했다는 것에 경악한 외국인 트윗이 있더군요.
우리나라에서 폴란스키 영화가 프랑스에서 1위했다는 것 보고 경악하는 거와 비슷할까요.

뜨는 트윗보니 수입사가 타여초, 밤쉘 수입한 데고 우디 앨런 이름빼고 티모배우 내세운 포스터로 낚는다고 합니다. 그 영화에 얽힌 그 둘의 비하인드 스토리도 트윗되고 있고요. 티모배우는 그 이후로 진정성이 안 느껴져요. 행진나갔다고 사진 올렸다던 타임즈업 상징하는 검은 옷 입고 골든글로브 참석 후 여러 여성들 성추행한 혐의로 고발된 제임스 프랑코 파티가서 논 거나 딜런 패로우의 고통에 과연 공감해서 LGBT 단체에기부한 건지 오스카 받기 위해 기부한 건지 오락가락한 처신때문도요.
N번방 영상 소지 및 유포자들 명단 공개 기사읽고 이런 트윗 접하니 기분 이상합니다.
게다가 레옹까지도 재개봉한다면서요.

딜런 패로우 책은 6월 10일에 나온다고 합니다.sf소설인 듯.


https://www.instagram.com/p/CAwK8mLA0_E/


https://mobile.twitter.com/grifflightning/status/919333638193414147


우디 앨런 영화에 나온 그리핀 뉴먼이 미투운동이 터진 2017년 10월에 남긴 트윗. 우디 앨런 영화에 나왔다, 그가 유죄라고 믿는다출연료 성범죄피해자돕는단체에 기부했다.관련 쓰레드에서는 자신의 윤리관을  커리어때문에 저버릴  수 없다는 귀중한 교훈을 배웠다고 씁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6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41
111548 피아노와 고양이 [1] sogno 2019.12.22 243
111547 지난 주 정경심 재판 기사 몇 개 [7] 양자고양이 2019.12.22 761
111546 학교급식에서의 채식 이슈, 채식주의자를 조롱하는 평론가 등 [31] 김실밥 2019.12.22 1232
111545 "미니언즈 특별전" 전시회 짧은 잡담 [2] 산호초2010 2019.12.22 303
111544 [넷플릭스] 겜알못이 위쳐 2화까지 본 소감 [2] 노리 2019.12.22 514
111543 이런저런 일기...(연애와 피자) [1] 안유미 2019.12.22 344
111542 스타워즈 - 공허의 제국 [10] googs 2019.12.22 544
111541 연애할 때 참고하시라고 [2] 가끔영화 2019.12.22 444
111540 4K로 리마스터링된 Wham!의 Last Christmas !! [7] 정우 2019.12.22 370
111539 이런저런 기사 이야기 [3] 메피스토 2019.12.22 369
111538 (바낭 화력지원) 무삭제 영화 감상하기엔 넷플릭스, 와챠가 좋을까요? [12] 귀장 2019.12.21 868
111537 요즘 남초 커뮤니티에서 가장 꼴 보기 싫은 짓. [17] 귀장 2019.12.21 1647
111536 영화 "툴리"(스포!!!!) [10] 산호초2010 2019.12.21 588
111535 [바낭동참] 스톰트루퍼 이야기 [3] skelington 2019.12.21 266
111534 (노스포)넷플릭스의 위쳐 보고있습니다 [5] 정우 2019.12.21 593
111533 [바낭] 스타워즈 시리즈를 볼 때마다 느끼는 아쉬움 하나. [8] 로이배티 2019.12.21 546
111532 선배의 하소연에 답하며, 잠시 안녕 [9] 어디로갈까 2019.12.21 874
111531 스포일러] 고양이 건드리지 마라 (Don't F**k with Cats) [2] 겨자 2019.12.21 910
111530 현대자동차 와이파이 얘기... [24] 메피스토 2019.12.21 1182
111529 니혼진과 "쪽바리" [19] Sonny 2019.12.20 109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