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조코비치가 세트스코어 3:2(7:6, 1:6, 7:6, 4:6, 13:12)로 승리했네요.

(제목에 스포라고 하지 않아도 되겠죠.,,,?)


바뀐룰이 처음 적용된 결과인것 같네요.

마지막 세트가 12:12이면 타이브레이크 룰 적용.


두 선수 정말 대단했습니다.

두선수에게 모두 적절한 행운과 멋진 파인플레이.


결국은 오늘 경기에서는 타이브레이크에서 불안했던 페더러가 지고 말았네요.. 진 3세트가 모두 타이브레이크.


마지막 세트에서는 백핸드에서의 불안감을 포핸드 대결로 이끌며 극복했던 페드로의 승리구나하는 순간,

근성으로(혹은 에라 모르겠다식으로) 같이 포핸드로 맞서서 또 이겨낸 조코비치의 날이었습니다.

 

조코비치, 페더러, 나달(현재  세계랭킹 순서)은 훗날에 자서전 같은 거 나오면,

서로가 멋진 파트너였다고 멘트할것 같아요.

서로들 티키타카하면서 오래오래 해먹었다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697
110031 실연....도 아니고 배신....도 아니고. 암튼 끝났네요. [14] S.S.S. 2018.10.18 2373
110030 퍼스트 맨을 보고(노 스포) [5] 연등 2018.10.18 1348
110029 이런저런 일기...(쇼핑, 삼성역, 번개) [3] 안유미 2018.10.18 888
110028 [주간커피, 10월 1주] 광화문 펠트 [4] beirut 2018.10.18 918
110027 아이즈원 컨셉 트레일러 메피스토 2018.10.17 668
110026 냉전 시절 동유럽을 배경으로 하는 영화가 뭐가 있을까요? [16] 해삼너구리 2018.10.17 1210
110025 실연했습니다 [6] 그여름 2018.10.17 1727
110024 잡담)풀 뜯어먹는 소리 [3] 가끔영화 2018.10.16 735
110023 생일축하 광고 조공 / 시뮬라크르 / 뒷다마 (방탄소년단 이야기입니다.) [16] 일희일비 2018.10.16 1667
110022 유튜브 프리미엄 드라마 코브라 카이 [1] skelington 2018.10.16 648
110021 김포 보육교사 자살 사건 보셨어요? [12] 하하하 2018.10.16 3180
110020 이런저런 잡담...(광고, 프로듀스 시리즈, 레프러콘) [6] 안유미 2018.10.16 706
110019 튼튼이의 모험(스포 있어요...) [4] 왜냐하면 2018.10.15 664
110018 [EBS1 다큐] 한국의 지네 [8] underground 2018.10.15 990
110017 [주간커피, 9월 4주] 을지로 커피사 마리아 [8] beirut 2018.10.15 1187
110016 일전의 숙명여고 사건 있지 않습니까? [8] 프레키 2018.10.15 2379
110015 같이 먹으니까 참 맛있다,사과와 달콤한 믹스커피 [7] 가끔영화 2018.10.15 963
110014 바바둑과 겨룰만한 호주 인디 영화 brother's nest 가끔영화 2018.10.14 420
110013 연의 편지, 보물찾기 [3] 이비서 2018.10.14 670
110012 [짧은바낭] 어쌔신 크리드 오딧세이를 진행 중입니다 [6] 로이배티 2018.10.14 6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