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이를 보고..(스포유)

2019.05.24 13:22

라인하르트012 조회 수:736

1. 홍보만 보고서는 다크해진 슈퍼맨인 줄 알았더니...사이코패스 슈퍼맨이네요..감정을 완전히 제거한..초월적인 존재로 점점 변해가는..

 

2. 저는 차라리 미친 모정으로 갔으면 더 좋았을 거란 생각이..영화의 80퍼센트를 내 새끼 내 새끼 하다가 갑자기 변해버리는 엄마 캐릭이 이해가..

 

3. 제일 이해가 안되는 건 남편 캐릭터..베이거나 찢기거나 한적도 없는 걸 자기도 봤는데 총으로 가능하다고 생각한 게 이해가...하긴 서양애들은 귀신도 총으로 쏴버릴 수 있다고 믿는 애들이니까..라지만..너무 어이가 없어요..

 

4. 애초에 우주선을 숲에서 가져와서 숨겨놓은 것부터 앞뒤가 잘..생전처음 보는 외계인은 애기형상이라고 받아들인다쳐도 우주선을 옮길 생각은 대체 어떻게..남편이 짊어지고 내온 걸까요..ㅋ

 

5. 고어적인 면은 100퍼센트 미성년자관람불가입니다. 대체 등급기관이 먼생각인지..

 

6. 진짜로 돈 아까운 영화였어요..엘리자베스 뱅크스를 좋아해서 본 건데..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350
111862 [바낭] 가난한 동네의 도서관 [5] applegreent 2019.08.10 1101
111861 DC 영화 '조커'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극찬 [6] 룽게 2019.08.10 1243
111860 [추천]고미숙 고전평론가님 강의 [3] 작은눈 2019.08.09 549
111859 [EBS1 영화] 철목련 [3] underground 2019.08.09 490
111858 [암흑가의 두 사람]과 모 사건의 데자뷔 [2] eltee 2019.08.09 885
111857 쓰레기들 [6] ssoboo 2019.08.09 1504
111856 오늘의 일본 만화잡지(13)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09 236
111855 [회사바낭] 사장이 둘... [1] 가라 2019.08.09 473
111854 이영화를 tv에서 본다면 [4] 가끔영화 2019.08.08 492
111853 soboo 입니다 - 해킹 사건에 대하여 (별로 안심각함) [41] ssobo 2019.08.08 3273
111852 soboo님과 게시판 분들에게 사죄의 말씀드리며 탈퇴합니다 [36] 연등 2019.08.08 3626
111851 오늘의 일본 만화잡지(12)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08 213
111850 오랜만입니다. [10] 룽게 2019.08.08 1195
111849 신인걸그룹 로켓펀치 빔밤붐 MV [2] 메피스토 2019.08.07 673
111848 삼성이 결국 모든 반도체 소재 탈일본 하기로 + 토착왜구 근황 [4] soboo 2019.08.07 1657
111847 [바낭] 데츠카 오사무의 '도로로' 만화책과 애니메이션 비교 잡담 [6] 로이배티 2019.08.07 506
111846 오늘의 일본 만화 잡지(11)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07 284
111845 싸우지 마세요 [5] 존프락터 2019.08.07 1276
111844 듀게의 도편추방제 [64] Sonny 2019.08.07 3115
111843 이런저런 일기...(구매력, 가격, 군중들) [4] 안유미 2019.08.07 6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