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캅스를 보고..

2019.05.24 13:23

라인하르트012 조회 수:1564

1. 보신 분들은 잘 아시겠지만, 카메오 사용을 정말 적시적소에 한 최초의 한국영화란 생각이..특히 경찰서에서 이성경 캐릭이 울부짖을때 나타난 캐릭은 너무 적시적소에..

 

2. 평이 막 걸복동이다 어쩌다 해서 고민했었는데..보길 잘했습니다..전 정말 재밌었어요..물론 후반부가 후루룩 감겨서 마지막 대결씬으로 휙 넘어간 경향이 없지 않지만..많은 사람들이 좋아라 보는 악인전도 좀 대충 후루룩이었어요..일단 캐릭터들이 하나하나 너무 마음에 들었고..쓸데없이 노출장면 안 넣은 것도 좋았고..주연들 연기도 안정적이었고..

 

3. 가장 인상적인 장면은 역시 클럽에서 하와이안셔츠를 입고 깜빡이는 조명을 뚫고 악당에게 다가가는 이성경을 찍는 모습..그 어떤 효과가 없었어도 너무 매력적이었어요..헉할 정도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92
112246 게시판 머저리들과 기레기들의 공통점 [6] 도야지 2020.03.05 676
112245 천관율의 시사인 기사, '중국 봉쇄 카드는 애초부터 답이 아니었다' [12] 타락씨 2020.03.05 1228
112244 오늘도 한 기레기하고 있는 중앙일보 [7] 왜냐하면 2020.03.05 985
112243 신천지는 여러모로 참 사회에 해악이네요 [6] 크림카라멜 2020.03.05 1049
112242 총선 이후 대한민국 [21] 가라 2020.03.05 1083
112241 바낭) 향수 수집 하시는 분 계신가요? [12] 하워드휴즈 2020.03.05 545
112240 검찰은 왜 신천지를 두려워 할까? [26] 칼리토 2020.03.05 1408
112239 박근혜 옥중서신... [5] 가라 2020.03.05 862
112238 BTS 정규 4집 "블랙스완" official MV [3] 라인하르트012 2020.03.05 521
112237 필름영화 [1] Sonny 2020.03.04 365
112236 오세훈이 오세훈법에 걸려 고발 당했군요. [2] 가라 2020.03.04 1068
112235 멜버른 이야기 혹은 사진 [22] ssoboo 2020.03.04 1078
112234 한편, 코로나 시국의 오보들. [13] 왜냐하면 2020.03.04 1334
112233 구부전 [6] 칼리토 2020.03.04 597
112232 정의당 비례대표 선거 공보물을 받고서... [4] 가라 2020.03.04 732
112231 crumley 님, 가끔계속익명 님, 쪽지 확인 부탁드립니다. (냉무) 물휴지 2020.03.04 141
112230 구국의 강철대오가 80년대 말에 개봉되었다면,,, 기생충이 될수 있었을까? [5] 왜냐하면 2020.03.04 654
112229 이런저런 일기...(기대) [1] 안유미 2020.03.04 334
112228 시국이 시국이라 영화를 안 보는 건가요? 1917(스포) [3] 가을+방학 2020.03.04 491
112227 이런 와중에 혹시 만화잡지 오후 필요하신 분 있으실까요? 해삼너구리 2020.03.03 25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