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아침 기사를 보니까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토론회장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하여 40세 남성 한 명이 숨지고 3명의 경찰관이 부상을 입었다고 합니다.

이 날 사건은 스웨덴의 만평작가 라르스 빌크스를 겨냥한 이슬람 과격주의 세력의 소행으로 보이며 범인은 잡히지 않았다고 합니다.

라르스 빌크스는 스웨덴의 만평가인데 무함마드를 개로 묘사한 만평으로 이슬람 과격주의의 위협을 그 동안도 지속적으로 받아 왔다고 합니다.


images?q=tbn:ANd9GcTJ0AMkOtigZ6hAynYbg_4

스웨덴 경찰은 샤를레 엡도 사건 이후 제 2의 표적으로 예상되는 라르스 빌크스를 보호해 오고 있었고 그동안 인신 상태였는데 코펜하겐에서 '예술, 신성모독, 표현의 자유'라는 제목의 토론회에 참석했다가 사건을 당한겁니다.

토론회장에는 최소 50발(현지 경찰 주장으로는 200발)의 총탄이 외부에서 쏟아졌다고 합니다.


라르스 빌크스의 만평을 보니까 샤를리 앱도보다 수위가 더 센것 같긴 하군요. 다른 만평에는 예수와 무함마드 그리고 부처가 집단 성행위를 하는 모습도 나왔는데 그건 퍼오기가 좀 그렇더라고요(듀게의 PG-13 기준을 감안했을 때)


images?q=tbn:ANd9GcRbgbXGfsZOVk6hykUYL1V


그의 만평이 호오가 갈리기는 하지만 풍자에는 풍자로 대응하는게 문명사회의 모습이겠지요. 이렇게 말이에요.

무함마드를 개로 표현한게 못 마땅하면 라르스 빌크스를 돼지로 그리면 됩니다.


images?q=tbn:ANd9GcSWEywhatM5r-uZJV3tj-W


images?q=tbn:ANd9GcQdTA7zHsBDmSZTHDyHc7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5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769
92297 나이트 크롤러에서 이해 안가는 캐릭터(스포일러) [5] 바다모래 2015.02.27 900
92296 구직 고민 [14] 흔들리는 갈대 2015.02.27 2249
92295 썩개)조물주가 동물들의 번식 방법을 정할 떄 사람은 [7] 가끔영화 2015.02.27 1408
92294 [종료] 스타벅스 쿠폰 나눔 - [BOGO] 체리블라썸 프로모션 음료 [5] 프랜시스 2015.02.27 657
92293 이슬람교 꾸란의 내용 중 [37] 쥬뗌므 2015.02.27 2720
92292 시한부 백수: 잘 노는 방법 [6] lara 2015.02.27 1844
92291 [이미테이션 게임] [나이트 크롤러] 간단 후기 (나이트 크롤러 섬뜩해요.) 스포일러 거의 무.. [6] 프레데릭 2015.02.27 1480
92290 이미테이션 게임 보신분 질문이요 (스포) [7] 우후훗 2015.02.27 1376
92289 사이가 안좋은 나라들이 어디가 있나요? [27] 안토니오H. 2015.02.27 2414
92288 "~의 그것보다" 라는 표현 [9] commelina 2015.02.26 1887
92287 다큐 토토가를 보고.. [3]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6 1583
92286 아..진짜..킬미힐미..대박...(스포?) [7]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6 2752
92285 이번주 기생수를 보고...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6 679
92284 그레이를 본후 나이트크롤러를 보았습니다. [3] 커리맨 2015.02.26 1630
92283 [듀9] 영화제목 질문이요... [10] Quadling 2015.02.26 846
92282 제네시스 ㅡ 설명을 곁들인 사진전ㅡ스포없음 나니아 2015.02.26 800
92281 영드 미란다 좋아하세요? 책을 만들고 있어요 [16] 무름 2015.02.26 2843
92280 요즘 쉰이 돼도 아주 젊어보이는 [3] 가끔영화 2015.02.26 2137
92279 바낭] her에서 쇼킹했던 씬(스포) [1] N氏 2015.02.26 1903
92278 말도 많던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를 봤습니다 [9] 모르나가 2015.02.26 413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