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s로 기변을 했습니다.

처음 한국에 터치가 출시되었을때부터 ios를 사용했고, 이후 아이패드와 아이패드3를 거쳤으니 애플제품은 결코 제게 낮설지 않아요.맥북도 쓰고요.

그런데 아이폰은 처음이었어요.

일단 아이패드가 있다보니..핸드폰까지 굳이 ios를 쓰고 싶진 않더라고요.선택의 범위가 훨씬 넒은 안드로이드를 계속 써왔어요.모토로이부터 시작했죠.

안드로이드 핸드폰에 어떤 불만도 없었지만 아이폰의 느낌은 어떨까..참 궁금했고 기변을 할때마다 다음에는 한번 아이폰을 써봐야지 했다가 결국 5s를 갈아타게 되었네요.


오늘 제품을 받아서 쓰는데..뭔가 당황스러워요.일단 4.3인치 화면을 쓰다가 작아진 아이폰화면에서 터치해서 타자를 치고 있자니 좀 화가 나요..

웹서핑을 하는데 눈꼽만큼 나오는 글자들을 보면서 아..아이폰 화면이 작긴 작구나..싶네요.

이것도 조금 길어진건데..


아직 아이폰만의 장점은 모르겠어요.

오히려 불현듯...이제 핸드폰으로 플래쉬동영상을 못보겠구나..걱정이 들고...구글 플레이에서 구입해왔던 어플들이 아른거리고...그렇네요.

처음 아이폰으로 통화를 해보는데 통화 소리가 너무 작아서 깜짝 놀라기도 했고...원래 이런건지..


그러나 정말 예뻐요.아이폰을 처음본건 물론 아니지만 더 자세하 손에 붙들고 차분히 감상하는 아이폰 5s의 생김새는 참 멋지네요..

예쁜게 매력일까요? 아이폰은...뭔가 안드로이드에 비해 좋은점은...예쁘고 (욕심 안낼때)편하다.인걸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67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845
98272 여러 가지... [7] DJUNA 2011.01.10 3368
98271 '이기적'이라는 표현에 대한 짧은 생각. [11] 불별 2011.01.05 3368
98270 여러 가지... [16] DJUNA 2010.12.12 3368
98269 장재인에게 그나마 어울리는 대형기획사는 YG? [6] Robert Frost 2010.10.29 3368
98268 백지연 피플 인사이드에 박칼린 감독 나오네요. [1] 01410 2010.08.30 3368
98267 플래쉬 포워드.. 보셨나요? [15] Tissues 2010.08.16 3368
98266 LSE에서 공부하고 있는 석사생입니다. 간단한 설문조사 부탁드립니다. :) [5] 말리지마 2010.07.14 3368
98265 여름에 읽을 만한 추리소설.. [9] color#46 2010.07.08 3368
98264 노희경 작가가 뽑은 자기 작품 베스트 3 [9] 마당 2012.01.25 3368
98263 이건 또 뭔 돈ㅈㄹ [10] 닥터슬럼프 2014.12.18 3367
98262 [금요바낭]성애 [26] 여름숲 2014.04.04 3367
98261 화장 어떻게 고치세요? 특히 썬크림 [9] 라오샤 2013.03.03 3367
98260 이제서야 본 마스터셰프 코리아2 준결승전 [13] 달빛처럼 2013.07.30 3367
98259 여러 가지... [8] DJUNA 2012.08.02 3367
98258 린제이 로한 차 접촉사고가 5천번이 넘는다고 [9] 가끔영화 2012.07.28 3367
98257 둘째 낳았습니다. [24] 레옴 2012.08.08 3367
98256 탑밴드 2화 같이 보실래요? [146] 피노키오 2012.05.12 3367
98255 20대 개x끼론에 관련된, 오늘 본 짤방 둘. [8] mithrandir 2012.04.12 3367
98254 간지 나는 윈도폰 - jil sander cell phone [8] soboo 2011.10.07 3367
98253 토스트 환영 종결자 [9] 텔레만 2011.08.04 336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