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에 읽을 만한 추리소설..

2010.07.08 16:57

color#46 조회 수:3371

 

요새 이것저것 생각이 많아져서,

회사에 있을 땐 괜찮지만, 여가시간을 정신 없이 몰입해서 보낼 만한 무언가가 필요해요.

그래서 영화관도 전보다 더 자주 가고 있고, 밀려있는 DVD도 보고..책도 보는데.

이번 주말에는 추리소설을 읽고 싶어서 인터넷서점을 둘러보고 있어요.

딱 이거다 할 만큼 다가오는 게 없어서..

여기 계신 분들로부터 추천 받고 싶어요. =)  부탁드려요

 

재작년 여름이었던가요,

온다 리쿠 소설에 푹 빠져있었어요.

푹푹 찌는 여름에 하루 종일 그사람 책들을 읽었던 기억이 나요.

특히 숨막히게 덥고 습기 많은 날. 

맥없이 누워서 읽던 '유지니아' 가 기억에 남아요.

책이 무서워서 나중엔 더운 것도 몰랐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6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7894
98616 아악, 셜록. [4] DJUNA 2011.02.16 3372
98615 오늘 무한도전 [3] 달빛처럼 2011.07.30 3372
98614 계속해서 마음에 남는 영화 20편 [39] 귀찮카카포 2010.12.15 3372
98613 3박4일 가족여행으로 북해도와 오키나와, 어디가 더 괜찮을까요?? [8] 베지밀 2011.10.18 3372
98612 딸기 타르트 추천 부탁드려요. [17] 서양배 2011.02.17 3372
98611 [혐오] 하나님 때문에 밥 먹고 사는 거야. [17] 지루박 2011.02.12 3372
98610 [바낭] 나는 왜 결혼이 하고 싶은 걸까 [3] 가라 2010.08.10 3372
98609 갑작스런 뜬금없이 터지는 울음 [11] 말린해삼 2010.08.23 3372
98608 연애하는 인간은 왜 낙타,사자, 그리고 아이가 되는가 [1] catgotmy 2010.07.14 3372
98607 LSE에서 공부하고 있는 석사생입니다. 간단한 설문조사 부탁드립니다. :) [5] 말리지마 2010.07.14 3372
98606 뭐든 하고 싶으면 즉시 해야 해요. [13] moonfish 2010.08.08 3372
98605 보배드림 성추행 사건에 관하여 [34] 떼인돈받아드림 2018.09.10 3371
98604 첫 탄핵집회에 다녀와서 [22] 산호초2010 2016.10.29 3371
98603 아..루시드폴 [9] 피노키오 2015.12.11 3371
98602 진상 손님이냐 무개념 점원이냐 [23] Gappa 2014.06.11 3371
98601 스포츠 서울 ㅡ 피겨 심판 양심선언 [4] 익명함 2014.02.22 3371
98600 [바낭]+[고양이 사진]+[우울증] 사진 추가했습니다. [21] 비파 2013.09.10 3371
98599 알라딘의 약팔기 [5] 빠삐용 2013.07.12 3371
98598 물에 빠진 여자 대통령 그리고 경호원 外 [3] 닥터슬럼프 2013.06.25 3371
98597 저는 개가 너무 무서워요ㅠㅠ [13] 골칫덩이 2013.03.31 337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