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김건모는 자기에게 주어진 무대를 완전히 책임지지 못했다고 생각됩니다. 

이벤트때문에 자신이 떨어졌다고 생각하는 모양인데... 그 이 벤트도 무대의 일부고 자신이 책임져야 할 공연의 한 부분이라는 걸 왜 모르는 걸까요.



2. 김영희 피디.... 양심냉장고 느낌표 등으로... 뭔가 공정한 집행력을 갖춘 사람이라고 생각했는데 완전 실망입니다.

오늘 보여준 긴급회의->재도전결정->변명 인터뷰는... 완전히 협잡이었어요. 방송권력이 어떤식으로 시청자를 물먹일 수 있는지 보여준 전범이었다고 봅니다.




3. 다른 가수들.. 최초의 룰을 승복 못하고 판을 갈아 엎는데 똘똘뭉치는 모습이... 아주 보기 좋더만요. 정엽이나 김범수가 떨어졌어도 그런 모습을 보였을지 궁금합니다.

김건모에 대한 막연한 예우가 없다고는 말 못하는 상황 아닙니까..?




4. 방송을 이렇게 귀에걸면 귀걸이 식으로 운영하는건 최고의 무대를 보여준 가수들에 대한 모욕이나 다름없다고 생각합니다. 

음악프로그램이 아니라 예능으로 방향을 잡고 만들고 있는거 같네요. 

계속 보고 싶은 마음이 싹 사라집니다.





5. 듀님들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제가 이렇게 화나고 뭔가 사기당한 느낌을 갖는게 이상한건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9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654
99894 화난 수리 [4] 가끔영화 2011.03.20 3059
99893 듀나인-알려주세요 [1] 아.도.나이 2011.03.20 737
99892 나는가수다 오늘 대기자 (스포) [6] 달빛처럼 2011.03.20 3358
99891 나는 가수다 이건 뭐(스포) [8] 메피스토 2011.03.20 2995
99890 나가수의 김제동이 불편합니다. [5] management 2011.03.20 4610
» 나는 가수다... 이거 좀 아니지 않나요? (당연히 스포 있지요.) [6] 버섬꽃 2011.03.20 2729
99888 예능 프로 보면서 이렇게 분노하게 되는 건 오랜만인 거 같아요! (나는 가수다 스포有) [14] 로즈마리 2011.03.20 3997
99887 모든게 다 각본입니다. [5] 루아™ 2011.03.20 3038
99886 예능 버라이어티의 "리얼함"에 점점 피로해집니다. [3] mithrandir 2011.03.20 2183
99885 라팔이 우주전투기인 증거 [4] 치바쨔응 2011.03.20 1908
99884 근데 정말 이게 급조된 설정인걸까요? [4] 메피스토 2011.03.20 2460
99883 나는 가수다.. 미친건지. [12] being 2011.03.20 6041
99882 오늘 나는 가수다 이소라씨 [5] 단 하나 2011.03.20 4308
99881 트위터에서의 나는 가수다에 대한 반응 [5] management 2011.03.20 3364
99880 나는 가수다 논란을 바라보며 [8] beluga 2011.03.20 3027
99879 [질문] 단편영화제 출품 관련 [1] 기오 2011.03.20 915
99878 [스포일러] 오늘 '나는 가수다' 감상 [9] 로이배티 2011.03.20 3046
99877 영화낙서판 12년전 리뷰,레이 해리하우젠 가끔영화 2011.03.20 805
99876 담백한 요리만화 "심야 식당" [4] 애봇 2011.03.20 3860
99875 여러 가지... [4] DJUNA 2011.03.20 271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