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의 공포를 줄이는 방법

2015.06.09 19:06

닥터슬럼프 조회 수:3205

이름을 바꾸면 됨!




새누리당 홈페이지 6월 9일 원내대책회의 주요 내용 링크



<*이철우 정보 정책조정위원장>

 

  국민들이 공포를 많이 느껴서 나라경제가 굉장히 힘든 것 같다. 세월호 때보다 지금 메르스 사태가 더 어려운 것 같다. 대응을 잘 해야 한다. 국민들이 이름을 몰라서 더 공포를 느끼는 것 같다. 작년 우리 독감으로 2375명이 사망했다고 한다. 2009년 신종플루가 왔을 때 263명이 사망했다. 그때도 이렇게 난리가 난 적이 없는 것 같다. 그런데 여기서 ‘메르스’란 공포스러운 말을 전문가들이 우리말로 바꾸면 안될까 한다. 사실 독감보다 약한 것이다. 확진자가 병을 다 낫고 난 다음에 한 이야기가 “독감보다 약하더라” 이렇게 말했다. ‘신종 변형 감기’라던지 국민들이 겁을 덜 내도록 방안을 만들어야 한다. 그냥 ‘메르스’하면 무엇인지도 모르고 걸리면 다 죽는 것으로 생각해 도통을 밖으로 나오지도 않고, 경제가 망하고, 지난주 지역에 가니 장사 안되고, 택시도 빈 채로 그냥 서 있고, 난리다. 그래서 공포로 몰아넣지 않는 정부당국의 대안이 필요하다. 저는 오늘 오후 2시에 오래전에 약속이 되어 있던 자율방재단 공청회를 하는데 1천여명 가까이 온다. 그래서 최근에 이것을 중단할까 하다가 방재단이 이것을 겁내하면 어떻게 하느냐 해서 하기로 했다. 세계 사람들이 느낄 때 대한민국 사람은 너무 겁이 많은 것 같다. 그래서 미국에 어느 의사도 이야기 했다. “대한민국 가는 계획을 취소하지마라”이렇게 했으니 ‘변형 감기’라든지 이름을 바꿔 국민들이 공포를 안 느끼도록 했으면 하고, 실제로 이 사망자가 신종플루나 독감보다 훨씬 적다. 왜 이렇게 겁을 내고 전염된 사람은 병원에서 주로 폐렴 환자들이 감염이 된 상황이다. 전문가들, 특히 **문정림 의원께서 이름 잘 지어 공포감을 안 느끼게 대책을 발표해 달라.


* 이철우 : 경북 김천 현역 국회의원

** 문정림 : 새누리당 비례대표 국회의원. 보건복지위원회 위원


.....................................................



빤스목사 전광훈의 다음 설교 이후 간만에 또 빵터지네요.

강북에 사는 非개신교도들 개이득~


230A414A5576BC761DE12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26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56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738
94152 책정리를 하다가... [5] 가라 2015.06.22 1126
94151 송은이&김숙, 남자 없이 잘 살아 [5] miniJ 2015.06.22 3260
94150 메르스에 대한 인식의 위험성 [9] madhatter 2015.06.22 2037
94149 [나눔] SKT 데이터 300mb 드립니다 - 완료 [2] 침엽수 2015.06.22 499
94148 '너무'의 사용범위가 국립국어원에 의해 확장되었습니다. [24] 모르나가 2015.06.22 2482
94147 기사펌)박근혜 쇼의 진실 [5] 라인하르트백작 2015.06.22 2042
94146 스트레스 받아... naver 2015.06.22 691
94145 프로듀사는 라준모♥ + 한중일 역사에 대한 책 추천해주세요! [11] 사람 2015.06.22 1314
94144 크라임씬2와 장진 감독(미미한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8] 10%의 배터리 2015.06.21 1384
94143 브레즈네프와 호네커의 키스 [12] 가끔영화 2015.06.21 1723
94142 신경숙의 전설, 우국과 유사한 부분 또 발견 [7] 아지라엘 2015.06.21 3672
94141 저녁의 채팅방 말하는작은개 2015.06.21 289
94140 신경숙 표절건 하니 생각나는데.. <리스본행 야간열차>.. [4] sable 2015.06.21 3156
94139 스타벅스 now brewing의 의미 [10] Joseph 2015.06.21 3164
94138 게임추천] 네버 얼론 등 [21] 다시봄 2015.06.21 1414
94137 왕가의 대가 끊기는 것과 자손이 번성하는 건 별개인가요? [7] 말하는작은개 2015.06.21 1772
94136 매드맥스:분노의 도로/ 프로듀사/ 표절하기 좋은 나라 [4] soboo 2015.06.21 2649
94135 이런저런 잡담... [1] 여은성 2015.06.21 890
94134 듀나인] 블루투스 스피커, 어떤 제품이 좋을까요.. [8] 이레와율 2015.06.21 1129
94133 공포 영화 <팔로우> 질문. [11] 바스터블 2015.06.21 100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