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라기 월드 시사회 후기

2015.06.11 09:15

푸른새벽 조회 수:1739

CGV에서 일반인 상대 아이맥스 시사회 이벤트를 열었죠.

10개의 퀴즈를 모두 맞히면 응모되는 건데 퀴즈가 꽤 어려웠습니다.

영화의 내용을 알고 있어야만 풀 수 있는 퀴즈. 처음엔 당연히 실패했고 

검색을 해보니 모커뮤니티에 공략(?)이 있어서 재도전 후 응모에 성공. 

예상대로 당첨됐습니다. 아마도 제가 응모한 곳이 지방이라 서울쪽보다는 당첨 확률이 높았겠죠.


영화는 그냥 그럭저럭. 새로울 건 없었습니다.

이제 스크린에서 무얼 본다고 해도 93년 쥬라기 공원 1편을 보면서 느꼈던 전율은 

느낄 수가 없긴 합니다만 단순히 볼거리 측면에서뿐만 아니라 드라마 측면에서도

동어 반복의 연속이예요. 전편의 향수를 느끼게 하는 장면이 몇 번 등장하는데

그때만큼은 아주 잠깐 짠해집니다. 


제가 원래 3D를 별로 안 좋아하긴 하지만

최근에 본 매드맥스도 그렇고 이 영화도 굳이 3D일 필요는 없다고 느꼈습니다.

아이맥스 2D에 빵빵한 사운드만 있어도 괜찮을텐데 티켓값 몇 푼 더 벌자고 억지로 3D 효과를

끼워 넣는 행태는 애잔하기까지 합니다. 물론 그래비티처럼 적절한 3D 영화도 있긴 합니다만.

참. 아이맥스 3D 예고편으로 로버트 저메키스 감독의 하늘을 걷는 남자의 티저 영상이 

나왔는데 이 영화는 3D로 볼만하겠더군요.  


또 보면서 든 생각은 대체 쥬라기 공원의 세계에선 공룡때문에 몇 명이 더 죽어야

공룡 부활 사업이 제재를 받을까 하는 것. 

쥬라기 공원 시리즈의 실질적인 주인공은 예나 지금이나 벨로시랩터구나. 역시 랩터가 짱짱.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31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6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01
94078 왓차군이 보라는 영화 [5] soboo 2015.06.19 1783
94077 영화 심야식당 잡담 [3] 커리맨 2015.06.19 1446
94076 투표에 대한 투표가 가결되었네요. 연어님 수고 많으셨습니다. 다른 글이 나타나지 않으면 제가 투표 글을 올리겠습니다. [52] BreakingGood 2015.06.19 2368
94075 그냥 제 생각인데요... [5] 인터스텔라 2015.06.19 1240
94074 듀게 이야기 [14] 조작 2015.06.19 1940
94073 [Kung Fury] 병맛나는 걸작, 여기서 보세요. [4] 인터스텔라 2015.06.19 873
94072 TV 시리즈 잡담 [16] Kaffesaurus 2015.06.19 1711
94071 게시판의 직접 민주주의 vs 간접 민주주의 [11] 가라 2015.06.19 901
94070 프로듀사 이번 주 종영이네요. [10] 조작 2015.06.19 1851
94069 최근에 꽂힌 덥스텝 하나 놓고 갑니다 [4] 아마데우스 2015.06.19 681
94068 위의 투표를 [7] Kaffesaurus 2015.06.19 1081
94067 살려야 한다. [2] 윤주 2015.06.19 948
94066 [투표 관련 건의] 투표 절차와 선택지의 문제 [16] Nico 2015.06.19 475
94065 황교안 취임 첫날, 세월호 압수수색 [8] 사막여우 2015.06.19 1323
94064 다시 정리합니다 [26] DJUNA 2015.06.19 2949
94063 최근 만난 멋진 문구류 소개좀 해주시죠들 [42] loving_rabbit 2015.06.19 2942
94062 갓파쿠? [32] amenic 2015.06.19 2215
94061 회사바낭입니다. ^-.- [5] 가라 2015.06.19 820
94060 [끌올] 신고 게시판 운영 제안 [5] 2015.06.19 376
94059 논쟁이 '산'으로 갈 때 따라가지마세요 ( + 태도의 문제) [13] Hopper 2015.06.19 678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