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육이완제만 처방받았는데 확실히 처음 보다는 통증부위가 좁혀졌지만 통증자체가 크게 줄질않는것같아요(생리통때문에 집에서 따로
진통제 한알정도 먹음)
삼일정도는 아무것도 안하고 쉬고있는데도…(처방해준 스트레칭 가벼운걷기만 합니다. )

그래서 약 복용을 늘리고 진통제도따로처방해주셨지만 잘 모르겠습니다.

의사샘은 정 그러면 주사를 맞겠냐하시는데 일단 약먹어보고 결정하겠다 했어요

주사도 진통제고 좀더 직접적인 투여만될뿐인듯 한데

병원을 옮겨서 다른 약을 복용할지 그래도 소용이 없는 상태인지 그냥 초기라고만 하고 로보트처럼 주사맞으실래요? 단답형만 하고 자세한 설명이 없어 답답하네요

저는 디스크초기래서 약물만으로도 될줄알았는데…

디스크관련 영상 찾아보니 결국 통증관리의문제라던데 언제까지 이리 누워있을수도 없고 너무 우울하네요


걷는게 불편하고 앉아있기도힘들어요 오히려 이점에서는 나아진게 없는듯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52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561
100507 영화 '우리들'을 이제야 보았습니다. [1] menaceT 2016.07.20 886
100506 [듀9] 스쿠터 류의 탈 것이 나온 로맨스 영화.. 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15] 풍기문란 2016.07.19 729
100505 제가 정신분석학을 공부하면서 느끼는게. [7] 최광철 2016.07.19 1982
100504 뷰티풀 마인드 [9] 산호초2010 2016.07.19 1870
100503 넥슨 불매의 건에 대하여 [58] 해삼너구리 2016.07.19 4267
100502 레전드 오브 타잔, 센트럴 인텔리전스 (스포) skelington 2016.07.19 1442
100501 프로이트를 공부하면서 가장 깊게 느낀거는. [13] 최광철 2016.07.19 1623
100500 청춘시대 류화영을 박신혜인줄 [1] 가끔영화 2016.07.19 1322
100499 [회사바낭] 사내 라인이라는 거.. [7] 가라 2016.07.19 1540
100498 (바낭)웅크린시간, 체력과 의지외 잡담 [4] 봉쥬 2016.07.19 730
100497 닥터스 보다가. PPL 짜증 [8] 나비잠 2016.07.19 1998
100496 이병헌도 나오는 new 황야의 7인 [9] 가끔영화 2016.07.19 1775
100495 주식왕 진경준 [4] 칼리토 2016.07.19 2019
100494 대학원(MBA)의 효용.. [3] 제라블 2016.07.19 1540
100493 이런저런 잡담... [2] 여은성 2016.07.19 891
100492 김현중 사건을 보면서 말입니다... [3] 여울강 2016.07.19 2285
100491 핵 사드 배치를 보고 생각한게 있는데. [4] 최광철 2016.07.18 777
100490 옥희의 영화)사진 찍는 아줌마를 또 봐도 정유미가 아닌거 같아요 [2] 가끔영화 2016.07.18 1337
100489 칭기즈칸의 전략이 유용하냐 않하냐를 제외하고서도. [2] 최광철 2016.07.18 765
100488 제가 항상 되새기던 손자병법을 다시 봤어요~ [2] 최광철 2016.07.18 7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