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 재스민 빅 재밌네요.

2013.09.28 13:32

자두맛사탕 조회 수:3388

근래 본 우디 앨런 작품 중에 가장 재밌으면서 색깔이 다른 작품이네요.

 

개인적인 감상은 마이크 리 감독의 '세상의 모든 계절'과 비슷했습니다.

케이트 블란쳇이 연기한 재스민을 보는 내내 세상의 모든 계절에서 레슬리 멘빌이 메리를 볼 때와 비슷한 감정이 들더군요.

 

샐리호킨스를 비롯한 다른 인물들의 행동은 우디 앨런 영화에서 봐왔던 코미디적인 요소가 많지만

재스민의 불안정안 정신상태와 행동이 보는 사람의 마음을 불편하게 하고, 그 모습을 연기한 케이트 블란쳇의 에너지가 너무 강렬해서

다소 가볍거나 코미디적인 분위기가 다 눌려버리더군요.

 

케이트 블란쳇은 메소드 연기자인가요?

항상 굉장한 연기를 보여줬지만, 이번 연기는 다른 배우들은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훌륭하더군요.

영화가 98분인데 이 보다 더 길었다면, 그렇게 계속 보다간 나까진 미쳐버릴 듯. 기가 다 빨리더군요.

 

 

스토커와 테트로, 트윅스트에서 나왔던 엘든 이렌리치가 반가웠습니다.

개인적으로 참 좋게 봤던 코폴라의 영화 '테트로'에서 처음 이 배우를 만나서인지 지금껏 좋은 이미지로 남아있고 보면 반갑고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짧지만 기본 이상의 연기를 보여주었네요.

 

얼마나 상영될 지 모르겠지만 여유 있으신 분들은 빠른시일 내에 꼭 관람하시길 바랍니다. 추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3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310
100389 "유쾌한 100만 민란 프로젝트"라고 들어보셨나요? [20] 내일은권태 2010.08.27 3391
100388 만추 보고 왔어요 [11] Kenny Dalglish 2011.02.17 3391
100387 오늘 토이스토리를 보고 왔어요.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7] 낭랑 2010.08.08 3391
100386 개 보신탕을 먹었습니다... [17] 프레데릭 2010.08.07 3391
100385 방학때 뭐할꼬야? [26] 전기린 2010.07.02 3391
100384 SBS 참담한 실적 [3] Apfel 2010.07.22 3391
100383 왕녀를 위한 진혼곡 - 80년대의 소녀 로맨스 파름문고 시리즈 [8] Bigcat 2015.12.11 3390
100382 막말 판사의 고백 [8] dmajor7 2014.07.26 3390
100381 시구하러 나온 손예진을 보고 아나운서와 해설자 [1] 가끔영화 2013.11.03 3390
100380 오늘의 뽀뽀녀.jpg [2] 써니 2013.10.09 3390
100379 도서관의 커플 메모 [8] 윤대협님 2013.06.25 3390
100378 6월에 개봉한다는 '무서운 이야기2' 캐스팅이 재밌네요 [15] 로이배티 2013.04.23 3390
100377 둘째 사진(스압 주의) [34] sargent 2012.12.28 3390
100376 보편적 복지에 회의적인 분은 정녕없는 건가요 [16] bulletproof 2012.10.04 3390
100375 [바낭] 헤어지자는 말을 전했어요 [9] 카레여왕 2012.09.11 3390
100374 나주 사건 기사를 보고 바낭성 끄적.. [7] 라인하르트백작 2012.08.31 3390
100373 친구 부부의 아기 소식, 누나 부부의 아기소식, 그러다가 갑자기 띠 얘기 [19] 어릿고양이 2013.03.15 3390
100372 [듀나In] 아리가**마, 고**당 카레 등, 방사능으로 부터 안전한가요? [4] espiritu 2012.06.01 3390
100371 정봉주, 충남 홍성으로 이감 [11] 잠수광 2012.01.17 3390
100370 [바낭] 아이유 앨범에 참가한 작곡가들이... 왜 이 모양인가요 [17] 로이배티 2011.11.22 339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