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작은 수술을 하나 받았습니다. 

간단한 처치처럼 느껴졌지만 어쨌든 마취하고, 메스로 절개를 하고 긁어냈으니 수술이라면 수술일까요.

환부에 물이 닿으면 절대 안된다고, 샤워 금물이라고 합니다.

결론적으로 못씻고 있습니다. 머리감기 세수 양치 발씻기는 가능합니다.

허나 환부가 워낙 어정쩡한 부위라 샤워기로 '요령'을 부리기 힘들어요. 그래서 몸을 물수건으로 닦아내는게 전부입니다. 


그렇다고 입원이나 휴식을 요하는건 아닙니다. 

그냥 일상생활-일. 모두 가능합니다. 그래서 더 난감하죠.

날이 따스해지다보니 몸에서 땀이 아예 안나는게 아닙니다. 그렇다고 많이 나는건 아니지만. 


평소같으면 비누조차도 생략하고 간단한 물샤워만으로 개운함을 느끼겠지만, 이제 그건 엄두도 못하는 사치 그 자체입니다.

어제는 몸에서 냄새가 나는것 같았습니다. 그...쩌는 내음 말입니다. 

약국에서 소독용 알콜을 사서 솜에 묻힌 뒤 몸을 닦아냈습니다.

물보다는 피부를 깨끗하게 하겠지...라는 생각으로 말이지요.


알콜이 증발되고 냄새도 사라진 것 같아 좀 개운하긴한데, 문제는 이건 이거대로 냄새가 나는군요. 

병원에서나 느낄 수 있는 냄새를 집에서 느끼다니. 기괴한 경험입니다. 


샤워라는건 참 소중한거군요. 아픈 뒤에야 건강의 중요성을 알게된 어리석은 메피스토입니다.


p.s : 몸에 칼을 댄건 이번이 처음이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6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26
92442 가장 슬픈 디즈니 만화영화와 일본 애니메 영화는 [3] 가끔영화 2015.04.05 1279
92441 맥시멈 더 호르몬, [F] (2008) - 드래곤볼 프리더의 테마 [1] centrum 2015.04.05 625
92440 누가 더 오래전 일까요 [3] 가끔영화 2015.04.05 667
92439 [펌] - 상상초월하는 맛춘법 모음 [16] 데메킨 2015.04.05 3350
92438 여러분 아톰이 공짭니다 [6] 로이배티 2015.04.05 1946
92437 고용노동부의 장그래 광고, 캐릭터에 반대되는 내용의 광고를 할때 [2] catgotmy 2015.04.05 1576
92436 이종석군 괜찮은 친구네요 [1] 라인하르트백작 2015.04.05 2611
92435 미국은 어떻게 기독국가가 되었나? [링크재중] [9] UDCKAY 2015.04.05 1562
92434 어렸을때의 어느날... [3] 여은성 2015.04.05 1640
92433 번개 관련하여- 사과문 [5] 말하는작은개 2015.04.04 3597
92432 공개채팅방 말하는작은개 2015.04.04 679
92431 afi 2014 헐리우드 영화 footage(아주 잘나와요) [4] 가끔영화 2015.04.04 556
92430 분노의 질주 7을 보고..(당근 스포) [2] 라인하르트백작 2015.04.04 928
92429 오늘의 천문 이벤트 [3] Aem 2015.04.04 724
92428 태연 근접 직캠.youtube (약스압) [2] catgotmy 2015.04.04 1393
92427 보름달이 정말 선명하고 예뻐요 [6] alma 2015.04.04 1401
92426 기사펌)아이는 가슴에 묻읍시다.. [9] 라인하르트백작 2015.04.04 3294
92425 [바냥]고양이짤 대방출(스압) [12] 밀키웨이 2015.04.04 1909
92424 스웨덴을 가다, 박선민 작가님과의 모임 후기 [7] 칼리토 2015.04.04 1640
92423 이런저런 이야기...(배우들 편견) 여은성 2015.04.04 141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