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골 비행기 운반 사건...

2015.04.03 12:35

바스터블 조회 수:3472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newsview?newsid=20150403084223620


미국-한국 비행기로 자신의 아버지 유골을 옮기다 도중 수화물 누락이 일어났고, 때문에 유골함이 늦게 도착하여 장례식 일정도 망가져서 손해배상을 청구했다는 얘기입니다.

대한항공이 연류되어 있고, 그래서 좀 이슈가 되나봐요.


그런데 가만히 들어다보면 저 A씨라는 분이 좀 이상해요.

유골등을 비행기로 옮길 경우는 특별취급이 되어서 사전에 비행사와 협의가 있어야 한다는군요. 상식적으로도 유골을 옮길때 기내에 함께 운반하거나 할것 같은데, 저 분은 그냥 수화물로 붙이면서도 그걸 알리지 않았나봐요.

제가 저런 경우라면 일단 유골함이 온전히 운송되는게 제일 중요하니 문의를 먼저 해서 최대한 손실이 없는 방향으로 진행했을것 같은데 말이죠.

수화물 누락이야 항공사의 문제지만(심지어 요청받고 보내는 비행기편에도 직원이 실지 않아 하루를 더 공쳤다는군요.-.-;; 외국 항공사들 수준이야...) 애초 수화물로 유골을 보냈다가 깨지거나 하면 어쩔 생각이었던건지...

항공사측에서는 누락되어 늦게 도착한 유골을,사전 협의가 없었으니 단순 수화물로 취급해서 규정대로 퀵서비스로 집까지 배송하고, 미화 50달러를 사례금으로 준다고 했는데, A씨는 유골을 퀵으로 보내는 경우는 없다며 직원이 직접 가져와서 사과를 하고, 장례식비용까지 더불어 손해배상을 요구하나봐요.그리고 자신의 미국 귀국편 비행기 좌석 업그레이드도 요청한것 같고요..

저도 유골함이라면 퀵으로 보내는건 좀 아니다 싶긴 하지만, 애초 수화물로 보낸 사람이 할 얘기는 아닌 것 같기도 하고요...그렇게 중요하면 일단 직원 배달 운운할게 아니라 본인이 직접가서 소중히 가져와야 하지 않을까 싶은 생각이 들어요.일단 본사 가서 뒤집어 놓든 뭐하든..

A씨의 입장에서 기여이 얘기 안하고 유골을 화물칸에 실어야 할 이유가 있었을까요? 그럴경우 돈이 더 많이 들텐데 경제적 여건이 되지 못해서? 그렇다면 안타까운 사연이긴 한데..이후 처우들이 뭔가 유골함을 볼모로 잡고 행동하는것 같은 느낌도 있어요.


아주 어릴때 저희 할아버지 묘를 이장한적이 있어요. 그래서 무덤을 파고 뼈를 추스려 합판위에 다시 모양대로 맞추고 동여매서 그 뼈를 제가 안고 차를 타고 이동했었죠.

묘지이장을 전문으로 해주시는 분이 계시더라고요. 죽은 사람의 시체,비록 뼈고 할아버지지만, 를 안고 차로 이동하는 과정은 사실 아무런 감정이 들지 않았는데 묘지를 파는 과정에서는 뭔가 오싹함이 있더라고요.

옆에서 이장을 도와주시는 할아버지께서 자꾸 묘지를 파며 이상한 얘기를 해대셨거든요. 자리가 안좋으면 험한꼴을 본다며..경험상 파보니 뒤늦게 자라난 나무 뿌리에 시체가 얽혀 엉망이 되어 있는 경우도 있고, 제대로 썩지 못해서 썩은 물이 가득 고여 있는 경우도 있다며...다행히 저희 할아버지는 참 점잖게 누워계셨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7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926
92795 여러분이 좋아하시는 아리아는 ? [21] Kaffesaurus 2015.04.23 1774
92794 애절한 또는 흐뭇한 사랑 이야기 뭐 없을까요? [24] 곽재식 2015.04.23 2387
92793 이 소설 제목 기억나시는분 있을까요 [7] 치앙 2015.04.23 1042
92792 (듀나인)뚝배기 어떻게 관리하시나요? -.- [8] buffalo66 2015.04.23 1917
92791 아오 이것도 사람 사는 동네라고 [8] 아마데우스 2015.04.23 3256
92790 듀나인) 자동차 유리에 돌을 맞았어요. ㅠㅠ [11] underground 2015.04.23 2378
92789 어벤져스2 : 실망스럽네요. (스포 무) [2] 달그림자  2015.04.23 2644
92788 밥먹듯 여성 깎아내려 시상식 휩쓰는 래퍼들, "여자는 가정부 아니면 요부" [18] catgotmy 2015.04.23 4066
92787 부모가 생각하는 아이들 교육 [23] 칼리토 2015.04.23 2212
92786 랜섬웨어 관련 루머들. 디시인사이드와 일간베스트 서버도 감염되었다? chobo 2015.04.23 975
92785 KBS TV 소설 보시는분 계신가요. [1] 메피스토 2015.04.23 647
92784 공구카페 믿을만 할까요. [3] 가라 2015.04.23 1100
92783 예, 전 아직도 '압구정 백야' 봅니다(부제 : MBC, 임성한 안녕!). [5] chobo 2015.04.23 1702
92782 어벤져스 간단 감상평+줄리 델피 누님이? [1] 등짝을보자 2015.04.23 1854
92781 그 많던 네임드는 다 어디로 갔을까? [9] 칼리토 2015.04.23 2558
92780 검은손(무삭제)감상.. [2] 라인하르트백작 2015.04.23 3748
92779 지금 KBS1 <더 콘서트>에서는 한 시간 넘게 정경화 특집이 방송중, 간만에 구역질이 나는 드라마 캐릭터는 [4] Koudelka 2015.04.23 2217
92778 [투모로우랜드] 3차 예고편 + 어덜트스윔의 공포단편 [2] 죠스바 2015.04.23 547
92777 이것도 보이스 피싱일까요? [3] amenic 2015.04.22 971
92776 항상 늦은 저녁 습관 [9] 바다모래 2015.04.22 21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