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너가지

2011.03.22 07:11

푸네스 조회 수:1360

1. iPad 2를 사러 거의 매일 애플 매장에 갔어요. 갈때마다 다 팔렸다고 해요. 빨리 사고 싶으면 아침에 문 열기 전에 줄을 서래요. 하지만 하루에 몇개가 들어올지는 자기들도 모르고 전날 몇 개 팔렸는지를 아는 매장 직원도 하나도 없어요. 대충 몇 개 팔렸는지도 아무도 얘기해 주지 않아요. 급하지 않으면 4-5주가 걸리는 온라인 주문을 하고, 만약에 급하면 아침에 와서 줄을 서는 것 말고는 다른 방법이 없다는 말만 반복해요. 고얀 것들.


2. 위대한 탄생을 봤어요. 권리세가 뽑힌 것은 이해가 되지 않아요. 이은미가 계속해서 말하는 기준에 가장 잘 맞는 사람은 사실 박원미였는데도 불구하고 이은미는 권리세를 뽑았어요. 집에 같이 사는 분과 둘이 사귀는게 아닐까 혹은 이은미가 권리세에 사랑에 빠져버린게 아닐까라는 이야기를 나눴어요. 다른 참가자들에 비해 권리세가 나은 점을 찾을 수가 없어요. 아마 놀랍게 발전하고 있겠지요. 하지만 기본 기량이 워낙 떨어져서 아무리 발전해도 연습안한 이태권보다 나을 거란 생각은 들지 않아요. 과연 생방송에서도 권리세가 올라갈 수 있는지는 모르겠어요.


3. 나는 가수다를 봤어요. 사실 이 모든건 PD의 책임이지요. 엄하게 까이는 제동이형과 소라누나가 안타까워요. 특히 이소라에게 향한 비난은 전적으로 제작진의 잘못이에요. 사실 카메라가 꺼진 뒤에 벌어지는 일들은 이소라의 방송에서의 행동에 비하면 몇 배나 더 가관이지요. 그리고 이소라의 태도와 성격에 비난의 화살이 향한다는게 참 착잡해요. 그러한 비난을 통해 한국사회에서 사람들이 기대하는 인간형이 드러난다고 생각해요. 자기가 기분이 나쁘고 감정이 북받쳐도 그냥 다른 사람을 위해서 그것을 감추고 아무 일 없듯이 조용히 있는 것이 미덕이지요. 남들과 다름을 인정하지 못하는 가시돋힌 댓글들을 보니 마음이 좋지 않네요.


4.  부모님과 친구분들 도합 10명이 하와이에 놀러오셨어요. 여행사로 오셨지만 자유 일정이 이틀이나 되어서 제가 15인승 밴을 렌트해서 운전했어요.

이렇게 생긴차에요.
큰 차는 처음 운전해 본 건데 금방 익숙해지더군요. 이제 15인승 밴 운전 기능이 하나 생겼는데, 어디다 써먹을지는 모르겠어요. 여기서 여행사 밴을 운전하거나 한국가서 학원 차 운전 아르바이트 같은건 할 수 있겠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34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497
98829 오늘 놀러와 [7] 초콜릿퍼지 2011.03.22 3578
98828 이러니 저러니 해도 나가수가 일밤을 살리긴 할거 같네요. [7] 자본주의의돼지 2011.03.22 3184
98827 01410님 글 받아서.. 망원동 정광수의 돈까스 가게 [12] 2B 2011.03.22 4713
98826 아, 저랑 야심한 밤 폰팅하실분...써놓고 보니 스팸문자네 -.-;;;;;;;;;;;;;;;;;;;;;;;;;; [4] 2요 2011.03.22 2785
98825 사랑 고민 [2] 익명되다 2011.03.22 1749
98824 SKT 아이폰4 개통하신 분들 계십니까? 집에서 전화가 안터집니다. [4] 회전문 2011.03.22 2398
98823 달 밝은 밤 [1] 01410 2011.03.22 923
98822 정말 잘하는 중국집 아시는 분 계십니까? [11] 여은성 2011.03.22 4546
98821 와플 [8] Gillez Warhall 2011.03.22 2331
» 서너가지 [1] 푸네스 2011.03.22 1360
98819 젤다 피츠제럴드 [3] hybris 2011.03.22 2650
98818 최근 히트 방송보면.. [3] always 2011.03.22 1100
98817 뒤늦게 헬로우 고스트, 가디언의 전설 외 잡담 가라 2011.03.22 1359
98816 인터넷 물품 배송은 얼마나 걸리면 늦는 걸까요 [7] DH 2011.03.22 1196
98815 나는 가수다 프로그램의 컨셉이 뭔가요? [19] amenic 2011.03.22 2180
98814 [나는 가수다] 정말 그렇게 탈락을 수락했으면 괜찮았던 건가요? [22] Lisbeth 2011.03.22 3336
98813 노래 잘 부르는 일반인 동영상 하나 김건모 - 첫인상 [2] nishi 2011.03.22 1626
98812 마인드 컨트롤 어떻게 하세요? [7] always 2011.03.22 1263
98811 듀나in+연애in) 마트에 오토바이 잠깐 놓아두어도 괜찮을까요, 뭔가 미묘한 남녀관계 [22] 불별 2011.03.22 2609
98810 연애 지식이 부족해요 [13] she 2011.03.22 30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