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YG의 신실한 벗. sbs 인기가요에서 2ne1이 컴백 무대를 했습니다.



YG + sbs 조합이 언제나 그렇듯 셋트도 조명도 의상도 모두 돈 들인 티가 팍팍 나는 고퀄리티이긴 한데...

카메라 때문인지 뭣 때문인지 좀 산만해 보이는 게 제 기대에는 살짝 아쉬웠습니다. 


가장 인상적인 것은 intro 씨엘 어깨에서 수고하신 앵무새님과 I love you 무대에 찬조 출연해주신 다른 조류분들.

그리고 저 괴이한 머리를 하고도 아무렇지도 않게 '그냥 이쁨'으로 보이는 산다라박의 미모.

마지막으로 아이돌치곤 꽤 강한 노출임에도 역시 왠지 그냥 그러려니... 하고 받아들이게 되는 씨엘의 의상이네요.


노래는 이제 완전히 적응이 되어서 그냥 듣기 좋습니다.



2.

티아라도 컴백했죠. 음악중심이 첫 무대긴 했는데 '보기엔' 오늘 무대가 나아서 오늘 걸로.



Cry, Cry 때의 반복 같아요. 일렬로 서서 발라드 하나 부르고 다음엔 비장한 댄스곡 하나 부른다는 구성인데...

뭐 첫 곡은 그냥 그렇다 쳐도. 타이틀 곡은 노래도 노래지만 안무도 참 심란하네요. '비욘세의 싱글 레이디 안무를 했던 사람이다!!!' 라면서 작년에 원더걸스 'Be my baby' 활동 때 한국에서 많이 유명해진 그 안무가분이라는데. 원더걸스 안무는 그래도 귀엽고 볼만했는데 이 안무는 이 팀 전설의 망작 '거짓말'을 떠올리게 합니다(...)


그래도 은정양은 예쁘고. 새로 들어온 멤버도 괜찮고. 화영양은 조금 더 박신혜스러워졌네요.

예쁘니 됐죠 뭐. <-



3.

그리고 제국의 아이들도...



사실 전 남자 아이돌 따위 잘 되든 망하든 별 관심 없는 사람이지만.

유독 이 팀의 망함에 안타깝단 생각을 하게 되는 건 동준군 때문입니다. 남자 한가인 어쩌고 하면서 언플했던 분 말이죠.

한가인을 닮았고 어쨌고를 떠나서 (근데 닮았;) 준수한 외모에 춤도 꽤 추는 것 같고 또 외모에 비하면 노래 실력도 훌륭한 편이죠. 이것저것 종합하면 흔치 않는 분이신데 팀을 참으로 자알 만나서 몇 년째 듣보잡 생활하는 게 괜히 안타까워 보이더라구요. 근데 제 가족분 지적대로 이 분은 이상하게 덕후들을 끄는 매력은 없는 것 같긴 해요. 근데 그래도 괜히 아깝;


어쨌든 시완군에게 제대로 묻어서라도 이번에 반응 좀 얻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아주 조금만 해 봅니다.

그러니 시완군 옷이랑 머리 좀 저러지 말아요 사장님. <-



4.

다음 주에 솔로 활동 시작한다는 2pm 장우영의 뮤직비디오도 나왔습니다.




7명 시절 가족분이 잠시 2pm 덕후질을 하시는 바람에 '떴다 그녀'를 다 보고 '와일드 바니'도 어느 정도 보면서 이 분과 준호군이 팀 내에선 가장 야심(?)이 있어 보인단 생각을 한 적이 있었습니다만... 뭐 그게 몇 년 전인지 벌써; 암튼 방송 활동까지 하는 걸로는 팀에서 첫 번째 솔로 활동이네요. 제목만 봐도 짐작이 가듯이 사장님 작사 작곡입니다. (쿨럭;)


일본에서 워낙 근육을 강조하다 와서 그런지 옛날에 보던 그 얼굴관 인상이 좀 달라졌는데, 덕택에 좀 더 솔로하기 좋은 인상(?)이 된 것 같긴 합니다.

8~9월쯤에 2pm도 컴백한다고 하고 컴백 시기도 그렇고(...)해서 큰 반응은 없을 것 같지만. 그래도 솔로 활동 한 번 해 보는 게 어딥니까. 어지간한 아이돌들에겐 꿈 아닐까요.



5.

그리고 여러분.



많은 사랑 부탁드려요(...)



작곡, 프로듀스 다 해 준다고 공언했는데 왜 연락 한 번 없이 앨범 냈냐! 고 장난스럽게 따지는 유희열에게 매우 모범적인 대답을 들려주는 윤하양이 귀엽습니다.

그리고 앨범 감상문을 적어온 유희열옹도. 아주 훈훈하고 좋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7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040
98436 Siri.. 역시 네이티브 아니면 안되는 건가요... [17] 도야지 2011.10.14 3362
98435 [듀나in] 색계를 보다보니까 궁금한데요.. [6] 빠빠라기 2011.02.12 3362
98434 어벤져스 이야기가 나와서... 어벤져스2의 아마도 메인 악당일 그 녀석. [11] 자본주의의돼지 2012.05.02 3362
98433 여러 가지... [5] DJUNA 2010.09.25 3362
98432 룸바 타는 고양이 [11] gourmet 2010.09.07 3362
98431 어리게 보이는 상병 [7] 가끔영화 2010.07.10 3362
98430 영화 '국제시장' 관람한 문재인 의원 [10] 왜냐하면 2014.12.31 3361
98429 (바낭 스포) 한공주를 보고 왔는데 너무 괴롭네요. [6] 익명할게요 2014.05.10 3361
98428 '감자별'은 벌써부터 행성충돌하네요. 그리고 하연수 복귀 [7] 사과식초 2013.10.15 3361
98427 신아람 뭘 먹고 싶다 그런거죠 [2] 가끔영화 2012.08.16 3361
98426 나는 가수다 오늘은 고별 가수전입니다 [39] 허기 2012.06.17 3361
98425 강용석보다 의사들 [10] 푸른새벽 2012.02.22 3361
98424 내가 보는 이번 시즌 미드들의 분석.. [20] 라인하르트백작 2011.11.29 3361
98423 낯설 독일군에게서 익숙한 한국군을 느낀다.... [4] 01410 2011.01.09 3361
98422 정소민 괜찮군요 [11] 가끔영화 2012.11.16 3361
98421 명대사의 괴력 ⑦ Scent of a woman - 여인의 향기 (1993) [2] 무비스타 2010.11.21 3361
98420 단발머리 쇼핑몰 모델 좀 추천해주세요 [2] 쿙* 2010.11.08 3361
98419 [사진]가을, 시골 풍경 [8] 낭랑 2010.11.05 3361
98418 구로사와 아키라전 인기폭발이네요 ㅠㅠㅠㅠ [18] 빛나는 2010.07.06 3361
98417 우리 동네 지하철에서.jpg [4] run 2010.08.06 33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