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2020.12.13 17:30

DJUNA 조회 수:1679

극장 개봉 영화, VOD, OTT 방영작 포함합니다. 시즌제는 제외하지만 리미티드 시리즈는 포함합니다. 투표는 31일까지입니다.


국내, 국외 따로 계산합니다. 

1. 작품상

2. 감독상

3. 각본상

4. 여우주연상

5. 남우주연상

6. 여우조연상

7. 남우조연상

8. 기타스태프상

9. 그냥 주고 싶어서 주는 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79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4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17
113368 공소권 없음과 무죄 추정의 원칙과 죽음을 둘러싼 정치 사이 [7] 타락씨 2020.07.12 641
113367 성폭력에는 의적이 없습니다 [6] Sonny 2020.07.12 884
113366 ‘권력형 성폭력 특별조사 위원회’에 대한 고민 [4] ssoboo 2020.07.12 619
113365 은행나무와 성인지감수성 사팍 2020.07.12 273
113364 [천기누설] 11화 - 윤석열의 복수혈전 -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왜냐하면 2020.07.12 239
113363 홍콩 갈 수 있을까 [6] 예상수 2020.07.12 496
113362 인상비평 [2] Sonny 2020.07.12 475
113361 [넷플릭스바낭] 액션 스타 샤를리즈 테론의 '올드 가드'를 봤습니다 [22] 로이배티 2020.07.12 701
113360 정의당의 미래(from 김두일) [24] 사팍 2020.07.12 890
113359 [아마존] 저스티파이드를 보고 있습니다 [13] 노리 2020.07.12 313
113358 죽음보다, 한 사람의 생존과 고통을 [10] Sonny 2020.07.11 1134
113357 죽음의 무도를 읽다가 [7] daviddain 2020.07.11 459
113356 맷데이먼 에밀리브런트 영화 컨트롤러에서 회장의 정체는 [1] 가끔영화 2020.07.11 364
113355 [넷플릭스바낭] 재밌게 봤지만 추천할 수 없는 드라마 '워리어 넌'을 봤습니다 [15] 로이배티 2020.07.11 690
113354 [EBS1 영화] 장고 [16] underground 2020.07.11 351
113353 죽음, 죄, 장례, 조문 [21] 왜냐하면 2020.07.11 1067
113352 강남순 교수- <한 사람의 죽음 앞에서, 열광적 '순결주의'의 테러리즘> [10] 닉넴없음 2020.07.11 1062
113351 갑자기 생각나는 지미 새빌 [4] 머루다래 2020.07.11 324
113350 어쨌거나 죽음은 안타까운 일이네요. [38] 파도 2020.07.11 1288
113349 넷플-올드 가드를 보고 [4] 라인하르트012 2020.07.11 5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