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에 보고 싶은 영화들

2019.01.03 22:45

Bigcat 조회 수:858

ë´ ìì ê·¸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1. 내안의 그놈

 

 

 

 

 

ê´ë ¨ ì´ë¯¸ì§

 

 

 

 

ê´ë ¨ ì´ë¯¸ì§

 

......그러니까, 영혼이 바뀌는 이야기입니다. 이미 이런 이야기는 많이 있었는데 이제는 아예 하나의 장르가 된 것 같네요. 몸은 고등학생인데 중년의 사업가, 그것도 조폭 출신...의 영혼이 깃들어 있다면...?

 

 

 

 

ë´ ìì ê·¸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몸은 아이인데 어른 여럿 찜쪄먹는 애가 있다면, 뭐 여튼 웃기긴 하겠네요.

 

 

 

 

ë´ ìì ê·¸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ë´ ìì ê·¸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이런건 진짜 통쾌할 테고...

 

 

 

 

ë´ ìì ê·¸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그냥 두 시간 웃다가 나오는 거죠 ㅎㅎ

 

 

 

 

 

ê·¸ë ì´ë¦ì ì¥ë¯¸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2. 그대 이름은 장미

뭔가 첫사랑에 대한 이야기인 것 같은데, 요즘 <스카이 캐슬> 이후로 중년 배우들이 나오는 영화나 드라마들이 부쩍 관심이 가더군요. 멋진 중년 배우들이 더 많이 보고 싶어졌나 봅니다.

 

 

 

 

 

 

 

ê´ë ¨ ì´ë¯¸ì§

3. 언니

다들 이 영화의 액션과 배우의 옷차림이 뭔가 걸맞지 않는점을 지적하고 있네요. 제게는 뭔가 원더우먼같은 느낌입니다. 페티 젠킨슨의 원더우먼도 그 의상...이 문제가 됐지만 그런 문제 따위는 눈에 들어오지 않을 근사한 액션이 해결했죠. 이 영화도 그럴 수 있을까요? 직접 확인해 봐야겠네요.

 

 

 

ìí PMCë²ì»¤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4. PMC : 더 벙커

감독의 전작 <더 테러 라이브>를 워낙 재밌게 본터라 이 영화도 보러갈까 생각중입니다.

 

 

이번 달에는 이렇게 4편을 찍어두고 있는데, 다 볼지 모르겠네요. 평에 따라 갈릴려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48
110787 [바낭] 영화 '소공녀' 잡담. [4] 로이배티 2019.02.18 1179
110786 한국에서 중산층이 몰락하는 이유? 부의 양극화는 왜 갈수록 심해지는가 [5] 마당 2019.02.18 2550
110785 [오늘의 TV] 비밀의 왕국, 러빙 [1] underground 2019.02.18 387
110784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9.02.18 382
110783 이런저런 일기...(행복, 기대값, 점심번개) [1] 안유미 2019.02.18 636
110782 킹덤의 중독성 쩌는 대사 + 킹덤의 개그 [24] soboo 2019.02.17 2273
110781 리플리가 떠오르는 한 스릴러 작가의 거짓말 인생 [7] 페이지 2019.02.17 1537
110780 [벼룩] 일요일 밤의 2월옷 벼룩입니다 피뢰침 2019.02.17 429
110779 "행복하니?"라는 질문 [6] 어디로갈까 2019.02.17 1046
110778 보일러 설치 했습니다. [8] 칼리토 2019.02.16 989
110777 클-라식 계의 록 스타들 [4] 흙파먹어요 2019.02.16 907
110776 눈물나는 단편 애니메이션 Lost & Found (2018) [11] underground 2019.02.16 805
110775 Bruno Ganz 1941-2019 R.I.P. [11] 조성용 2019.02.16 486
110774 (강력 스포 주의)버닝 [5] 왜냐하면 2019.02.16 1079
110773 아이패드 프로 3세대 치명적? 오류 [4] soboo 2019.02.16 980
110772 극한직업과 킹덤의 어떤 배우들 그리고 괴랄한 좀비 케이크 [2] Bigcat 2019.02.16 1346
110771 세상이 나를 몰라 줄 지라도.. [6] 러브귤 2019.02.16 1028
110770 이해할 수 없는 일들 5 [7] 어디로갈까 2019.02.16 1339
110769 법 법 법 [3] 사팍 2019.02.16 441
110768 [오늘의 영화] 내셔널 갤러리, 살아남은 아이, 달콤한 인생 [5] underground 2019.02.16 5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