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로이 카다시안의 남편이던 트리스탄 톰슨이 카일리 제너의 친구 조딘 우즈와 바람을 피우던게 들통났다네요.

카다시안 집안은 이걸로 또 관심 끌어서 돈이나 쓸어가겠죠.

카다시안 집안은 여러 모로 비호감인게, 로버트 카다시안은 OJ 심슨 사건 때 심슨 측 변호사 중 하나였다는 원죄가 있고, 킴 카다시안은 희대의 관종이고, 켄달 제너는 모델계의 낙하산 금수저들중 하나고(자매품: 하디드 자매), 카일리 제너도 자신을 자수성가인 것처럼 포장했고, 크리스 제너는 이 모든 일의 흑막 이미지가 크고...

같은 금수저인 스텔라 매카트니나 레아 세두처럼 별 문제 안 일으키고 살아가는게 안되는걸까요.

자밀라 자밀이 그 집안을 비롯한 뷰티 사업을 대차게 깐걸 보면 카다시안 집안도 언젠가 털려야 된다고 봐요. (킴 카다시안이 겪었던 섹스 비디오 유출 같은거 말고, 진지하게 법적으로 말이죠.)

최근에 키핑 업 위드 카다시안이 국내 채널에서도 방영하게 되었다는 것을 듣고, 카다시안 집안에 대한 이미지가 국내에서도 생각보다 좋은걸 느낍니다. 아직 미국에서와 달리 그 집안의 실체가 덜 드러나서 그런가 말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3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432
111193 시간의 문제일 뿐 이미 결정되었다는 걸 다들 느끼고 있지 않나요? [12] 휴먼명조 2019.11.30 1762
111192 스포일러] 모던 러브, 더 퀸 단평 [1] 겨자 2019.11.30 399
111191 아이리쉬 맨(스포일러 주의) [6] 산호초2010 2019.11.30 692
111190 넷플릭스 - 인도영화 마사안(Masaan) 오늘까지 볼 수 있답니다 [6] eltee 2019.11.30 501
111189 이런저런 일기...(노잼인 이유) [2] 안유미 2019.11.30 518
111188 freaks 2018 재밌네요 가끔영화 2019.11.30 305
111187 [KBS1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파업전야 [5] underground 2019.11.29 428
111186 [바낭] 문재인과 우주의 기운 [10] 로이배티 2019.11.29 3535
111185 [넷플릭스] 아드만 스튜디오 다큐 (A grand Night in) 추천드립니다. [2] Diotima 2019.11.29 531
111184 오늘의 화보 약간 [2] 스누피커피 2019.11.29 400
111183 정준영 6년 너무 형량이 작네요. [15] 얃옹이 2019.11.29 1744
111182 황교안씨 8일단식 종료 [11] 정우 2019.11.29 1060
111181 드러난 전쟁, 쿠데타 음모에 놀랍도록 조용한 머저리들 [6] 도야지 2019.11.29 842
111180 나경원씨는 원내대표 추대는 물건너 간 것 같습니다. [1] 가라 2019.11.29 749
111179 이런저런 일기...(불금, 피스트번개) [1] 안유미 2019.11.29 310
111178 시간에 대한 斷想... [1] 지나가다가 2019.11.29 343
111177 [채널CGV 영화] 다키스트 아워 [6] underground 2019.11.28 396
111176 미군 철수하면 큰일 나나? [7] 듀나회원 2019.11.28 741
111175 (질문) 지금은 책을 잘 안읽어요. [18] chu-um 2019.11.28 862
111174 넷플릭스 중국 드라마 싱글빌라 [4] 딸기와플 2019.11.28 9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