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gh Spirits

2020.05.26 21:00

mindystclaire 조회 수:411

https://youtu.be/tTf25FJdGYI

유튜브에서 우연히 건진 대박영화입니다. 피터 오툴, 스티븐 구텐버그, 비벌리 디앤젤로 주연에 닐 조단 감독입니다.
무엇보다 세트 디자인이 Anton Furst.팀 버튼의 배트맨으로 아카데미 상 받고 후에 자살했죠. 세트가 배트맨 느낌도 나지만 스탠 윈스턴이 나중에 감독하는 마이클 잭슨의 Ghosts도, 피터 잭슨의 <프라이트너>도 생각나요.

베벌리 디 앤젤로가 푸스트와 교제 중이라 아일랜드에 살면서 닐 조단 영화 두 편에 출연하죠. 알 파치노와의 사이에서 낳은 남녀쌍동이의 양육권을 두고 법정싸움 벌이던 게 한동안 가십 페이지에 오르고 했지요. 지금은 화해하고 공동양육에 충실한 듯 하더군요. 아들의 이름이 Anton이라 저는 파치노가 좋아하는 안톤 체호프 이름에서 따 온 건가 했었다가 Anton Furst에서 따 온 게 아닌가 싶었던.<사랑의 파도>에 파치노와 스크린 테스트까지 봤으나 그 역은 엘렌 바킨에게 돌아갑니다.

귀신들린 성 이야기이고 리암 니슨과 대릴 해나가 유령으로 나와요. 제니퍼 틸리도 나와서 지금 보면 초호화캐스팅입니다.

오툴은 말년에도 꾸준히 일했죠. 그 중 하나가 Phantoms입니다.

http://www.djuna.kr/movies/phantoms.html

저는 이 영화 비하가 더 흥미로워요. 하비 와인스틴이 로즈 맥고원을 추행한 게 이 영화 찍으면서였고 미투 초기에 언론에 나가서 다 밝히자고 했다가 꼬리자른 벤 에플렉을 로즈가 트위터에서 비난하자 트위터가 로즈를 정지시킨 해프닝이 잠깐 있었죠. 에플렉 형제 문제많죠.
그래도 맥고원은 피터 오툴을 굉장히 존경하는 말을 했고 오툴이 아카데미 공로상 받고 당시 베니퍼 커플이 그와 사진 찍고 했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70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6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42
113335 비밀번호. [7] paranoid android 2020.07.10 578
113334 정치인과 현타, 그리고 그 극복 [4] MELM 2020.07.10 722
113333 야구를 무슨 재미로 보죠 [22] daviddain 2020.07.10 1015
113332 성격이 졸라 급하신 분들이 많으신거 같아요 [9] 정우 2020.07.10 1165
113331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장을 치른다고요 ? ㅋㅋㅋㅋㅋㅋ [5] 수영 2020.07.10 1149
113330 안희정은 김지은한테 조문 문자를 보냈나? [4] Sonny 2020.07.10 979
113329 반도의 시사회 평이 안 좋군요 [1] 예상수 2020.07.10 687
113328 뒤숭숭하고 혼란스러운 아침입니다만 메피스토 2020.07.10 611
113327 죽은 사람은 죽은 사람이고, 산 사람에겐 산 사람의 일이 있으며, 무엇도 그리 쉽게 끝나지 않는다, 혹은 그래야 한다 [4] 타락씨 2020.07.10 913
113326 성추행 '의혹' 기사 몇개 정리 [6] Toro 2020.07.10 1480
113325 고인의 명복을 빌어야 될까요 말아야 될까요. [11] 잘살아보세~ 2020.07.10 1613
113324 너무 충격이 큽니다 [28] ssoboo 2020.07.10 3057
113323 박원순 시장님, 명복을 빕니다...하지만.... [3] 쇠부엉이 2020.07.10 1496
113322 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서 숨진 채 발견" [8] 산호초2010 2020.07.10 1564
113321 박원순 서울시장 숨진 채 발견 - 명복을 빕니다 [2] tomof 2020.07.10 798
113320 데이빗 린치의 알파벳 [1] daviddain 2020.07.09 358
113319 평일에 영화보기는 왜 힘든걸까요? [3] 하워드휴즈 2020.07.09 353
113318 서울 시장이 실종이라니 기이하군요 [11] 로이배티 2020.07.09 2268
113317 오늘의 잡담...(돈의 속성, 희석) 안유미 2020.07.09 273
113316 유럽 내 이민자들에 의한 동양인(한국인) 인종차별적 "폭력" [16] tomof 2020.07.09 8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