꽤 오래 전의 일인데... 일간스포츠던가 어느 신문사에서 SF 공모전이 열렸어요.


결국 거기서 당선된 작품이 신문에 실린 걸 대충 봤죠. 

 

미래 어떤 사회의 모습을 그렸는데... 여성들이 지배하는 사회가 된겁니다.


그런데 그 사회를 지배하는 여자들은 일반적인 여성과는 좀 달라서... 모든 남성들은 이 세상에 하나도 쓸모가 없으니 다 죽이거나 씨받이용으로 일부만 남겨놔야 한다며


남성들과의 공존을 이야기하는 여성들도 같이 멸종시키려고 하더군요.


그런데 당시 남성들이 뭐 여자들이 지배한다고 특별히 달라질 게 있겠느냐 혹은 그동안 고생 많이 했으니 좀 지나친 행동이 있어도 이해해야 한다며 안이하게 대처하다가


막판에서야 어 이게 아니구나 싶어서 단결해서 대항하려 했지만 그때는 이미 때가 늦었다... 뭐 이런 얘기더군요.


결국 주인공이 그 사회를 뒤집어 엎었던가 거기까지는 기억이 안 납니다. (사실 끝까지 읽지도 않았던 듯 하네요. 그리 재미도 없었으니까...)


그런데 지금 분위기를 보니 어느 정도는 그 사람 예측이 맞아 떨어지는 것 같기도 하군요. ^^


혹시 이 작품 기억 나는 분이 있을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835
110984 똥 치우는 놈이 범인이다!? [11] soboo 2019.03.22 1462
110983 이 새벽의 거의 모든 것 [4] 어디로갈까 2019.03.22 831
110982 깨진 안경 [10] Sonny 2019.03.21 1034
110981 오랜만에 누가누가 잘하나를 보니 가끔영화 2019.03.21 392
110980 오늘의 엽서 [7]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3.21 629
110979 잡담 - C언어, 드래곤볼 총집편, 덕질그만 [6] 연등 2019.03.20 878
110978 에어 프라이어가 생겼어요 [13] 2019.03.20 1721
110977 (잡담) 혼밥 못 하는 사람들 [10] 흙파먹어요 2019.03.20 1747
110976 포항 지진피해에 대한 지열발전소 상관성 그리고 당산철교 [1] soboo 2019.03.20 806
110975 그들 인생의 이야기 [3] 은밀한 생 2019.03.20 878
110974 이런저런 일기...(지겨움) [2] 안유미 2019.03.20 504
110973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9.03.20 309
110972 오늘의 엽서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3.20 240
110971 친절한 '어디로갈까'씨 [13] 어디로갈까 2019.03.20 1222
110970 [잡담] 영화 금지옥엽 감상 [1] 귀검사 2019.03.20 425
110969 클린트 이스트우드의 <라스트 미션>을 초강추합니다! [7] crumley 2019.03.19 1190
110968 박복한 자, 또 한 명의 헐크 [6] 흙파먹어요 2019.03.19 955
110967 나를 우두망찰하게 하는 것 [6] 어디로갈까 2019.03.19 1219
110966 [멋진 영화] 인 디 아일 (In the Aisles, 2018) [13] underground 2019.03.19 843
110965 엄정화 누나가 20대 중반 아이 엄마로 나오는구나 가끔영화 2019.03.18 8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