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에 비슷한 청원이 있었던 <라스트 제다이>가 10만 좀 넘는 숫자를 채웠던걸 생각하면 이번 8시즌이 정말 많은 사람들을 실망시킨 모양입니다.

하지만 동시에 팬덤이 예전처럼 작품을 사랑하고 제작진을 응원하는 사람들이 아니라, 작품을 소유하고 제작진을 통제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되었다는 얘기도 나오네요.

(마침 그런 팬덤이 처음으로 생기게 된 계기가 됐던 <보이지 않는 위험>이 오늘로 개봉 20주년을 맞이했군요)

HBO가 청원을 진지하게 생각할 것 같지는 않습니다만, 디즈니도 그럴지는 모르겠습니다. 이전에 콜린 트레보로우 감독이 <더 북 오브 헨리>가 반응이 안 좋자 내정되었던 스타워즈 에피소드 9 감독 자리에서 밀려났던 과거를 생각해보면, 왕겜 제작진들도 지금 스타워즈 새 시리즈를 맡게 되었다고 안심해선 안될것 같거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213
110785 [오늘의 TV] 비밀의 왕국, 러빙 [1] underground 2019.02.18 388
110784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9.02.18 383
110783 이런저런 일기...(행복, 기대값, 점심번개) [1] 안유미 2019.02.18 638
110782 킹덤의 중독성 쩌는 대사 + 킹덤의 개그 [24] soboo 2019.02.17 2277
110781 리플리가 떠오르는 한 스릴러 작가의 거짓말 인생 [7] 페이지 2019.02.17 1538
110780 [벼룩] 일요일 밤의 2월옷 벼룩입니다 피뢰침 2019.02.17 430
110779 "행복하니?"라는 질문 [6] 어디로갈까 2019.02.17 1047
110778 보일러 설치 했습니다. [8] 칼리토 2019.02.16 993
110777 클-라식 계의 록 스타들 [4] 흙파먹어요 2019.02.16 908
110776 눈물나는 단편 애니메이션 Lost & Found (2018) [11] underground 2019.02.16 806
110775 Bruno Ganz 1941-2019 R.I.P. [11] 조성용 2019.02.16 487
110774 (강력 스포 주의)버닝 [5] 왜냐하면 2019.02.16 1080
110773 아이패드 프로 3세대 치명적? 오류 [4] soboo 2019.02.16 981
110772 극한직업과 킹덤의 어떤 배우들 그리고 괴랄한 좀비 케이크 [2] Bigcat 2019.02.16 1347
110771 세상이 나를 몰라 줄 지라도.. [6] 러브귤 2019.02.16 1029
110770 이해할 수 없는 일들 5 [7] 어디로갈까 2019.02.16 1341
110769 법 법 법 [3] 사팍 2019.02.16 445
110768 [오늘의 영화] 내셔널 갤러리, 살아남은 아이, 달콤한 인생 [5] underground 2019.02.16 562
110767 이런저런 이슈들 메피스토 2019.02.16 337
110766 ‘꽃피는 봄이 오면’을 연출한 류장하 감독이 별세했다는 군요 [1] 연등 2019.02.15 68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