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비례득표율과 의석점유율을 비교해봤습니다. 편의상 위성정당은 같은 당으로 치고요.


비례득표율 환산득표율 의석점유율 의석수
미래 33.8% 38.06% 34.33% 103
국민의당 6.7% 7.55% 1.00% 3
범보수 40.5% 45.61% 36.67% 110
더불어 33.3% 37.50% 60.00% 180
정의 9.6% 10.81% 2.00% 6
열린 5.4% 6.08% 1.00% 3
범진보 48.3% 54.39% 63.33% 190


환산득표율은 3% 미만을 제외한 표 기준입니다. 범보수/범진보는 무소속을 포함시켰습니다.

비례득표율과 정당지지율이 같을 수는 없지만, 최소한 범진보/범보수란 큰 틀에선 꽤 정확할 겁니다.


이 표를 보면 김대중 대통령과 노무현 대통령의 숙원인 선거제도 개편을 왜 민주당 지지층이 싫어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민주당 일부 의원들이 선거제도 개편을 원한건 이런 쏠림이 언제 반대로 갈지 모른다는 거였죠.

지금 당장은 현 제도가 유리하지만, 장기적으로 봤을 때 비례성을 높이는 것이 범진보에게 유리하다는 겁니다.

(시사인 기사 https://www.sisa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476 참고)


일례로 보수(새누+선진) 157 대 진보(민주+통진) 140으로 졌던 19대 총선도 비례득표율은 46.03% vs 46.75%였습니다.

(18대 총선은 애초에 진보층이 투표장에 안나왔던 선거라서 비례득표율도 압도적으로 집니다만.)


또다른 시사점은 190:110이라는 압도적인 의석비율과는 달리, 결국 국민여론은 55:45 정도로 갈려있다는 점입니다.

어쨌든 민주당이 이번 기회를 정말 잘 활용해서 잘해내길 바랍니다.


2. 여성의원비율

여성 공천 30%를 약속했던 이해찬 당대표가 무색하게, 이번 총선 양당의 여성공천비율은 최악이었습니다.

지역구 여성 공천 비율 민주당 13.8% 통합당 10.5% 정의당 22%에 불과했죠.

여기에 강력한 여성의원들이 장관으로 차출되는 바람에 걱정이 많았는데.. 놀랍게도 여성의원이 늘었습니다!


지역구는 기존 26명에서 29명으로 늘었고요, 비례대표는 25명에서 27명으로 늘었습니다.

비례대표는 모든 정당이 홀수 당선자를 얻은 것과, 2번에 여성을 공천한 정의당 덕에 늘었죠.


그래서 총 51명에서 56명이 되면서 여성의원 비율이 17%에서 무려 18.6%로 약진..은 개뿔

여성 의원 비율 세계 125위에서 119위로 상승해서 참 기뻐해야 하나요? ㅎㅎ

러시아와 일본에 늘 앞서있었고, 이번에 터키를 앞질렀네요!

https://data.ipu.org/women-ranking?month=3&year=2020


뭐 그래도 최소한 퇴보하지는 않고, 계속 조금씩이라도 늘고 있으니 다행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3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0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069
113060 [초절정 바낭] 5월초 종로 풍경 [10] ssoboo 2020.05.30 991
113059 [천기누설] 5화 - 검찰개혁 제2전선 - 제보자들 왜냐하면 2020.05.30 205
113058 보이스 코리아, 뭐 저런 바보같은 편집을.. [4] 풀빛 2020.05.30 819
113057 시장 한담..대체적으로 팔고 나왔습니다. [4] 무도 2020.05.30 834
113056 마이클 만 [3] mindystclaire 2020.05.30 475
113055 영화게시판에 맞게 잡담을3 [5] mindystclaire 2020.05.29 577
113054 평화의 소녀상 저작권 문제 [3] eltee 2020.05.29 782
113053 Richard Herd 1932-2020 R.I.P. 조성용 2020.05.29 184
113052 Anthony James 1942-2020 R.I.P. [1] 조성용 2020.05.29 176
113051 이런저런 일기...(망고빙수, 농사) [1] 안유미 2020.05.29 433
113050 '극장에서 다시, 봄' 영화 지원 사업- 6천원 티켓 (6/1부터) [1] 보들이 2020.05.29 456
113049 밀리터리 미드 추천받습니다 + 더 라스트 쉽 [4] 노리 2020.05.29 712
113048 이장 선거 결과 [9] 칼리토 2020.05.28 841
113047 진영 논리에 자유로운 인간 [6] 사팍 2020.05.28 1032
113046 Bigger than life + 질문 [7] mindystclaire 2020.05.28 377
113045 안녕하세요, 가입 인사 드립니다. [9] 76.19kg 2020.05.28 493
113044 [넷플릭스바낭] 본격 지쟈스(...) 재림 스릴러 '메시아'를 봤습니다 [20] 로이배티 2020.05.28 945
113043 정의연 사태를 보고 느끼는 분노 [14] 메피스토 2020.05.28 1589
113042 듀나님의 새 책이 나왔네요. [7] 둥가둥가 2020.05.28 830
113041 이런저런 일기...(던파, 고기, 망고빙수, 아이랜드, 장기판) [1] 안유미 2020.05.28 3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