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결과 소감

2020.04.16 18:40

underground 조회 수:1705

우선 이번 총선에서 저에게 가장 충격적인 결과는 민생당 당선 0명...  


지역구는 어쩔 수 없다 해도 비례 투표 용지에 첫 번째로 나오는 이점에도 불구하고 비례 후보 한 명을 당선시키지 못하다니... 놀랍습니다. 


그야말로 훗날을 도모할 수 있는 씨알 한 톨도 남기지 않는 국민의 철퇴를 맞았다고 할까요... 



민주당은 생각보다 많이 당선됐네요. 


어제 방송3사 출구조사를 보고 앞으로 4년 동안 양극화된 두 거대 정당이 또 내내 싸우겠구나 하는 생각에 한숨이 절로 나왔는데 


민주당이 경합 지역에서 대부분 이기고 180석을 가져가 버리니 국회 선진화법도 신경 쓸 필요가 없어져서 오히려 앞으로 싸울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여당과 야당이 맨날 싸우면서 서로 네 탓이라고 욕하고 일은 하나도 안 하는 것보다는 차라리 민주당이 대선 때까지 하고 싶은 일  


다 추진해 보고 그 결과에 대해 깨끗하게 책임을 지는 게 나을지도 모르겠어요. 


요즘처럼 코로나로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세계 경제가 휘청휘청할 때는 신속한 결정과 추진력이 필요한 시기이기도 하고요. 


어쨌든 국민이 여당에게 이 정도로 힘을 실어줬으면 좋은 쪽으로든 나쁜 쪽으로든 앞으로 민주당의 능력치가 어느 정도인지 


국민에게 그대로 드러날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대선 때까지 열심히 일해서 뭔가 성과를 보여준다면 대선 때도 승리해서 장기 집권을 노릴 수 있을 테고   


180석이라는 의석으로도 제대로 하는 일이 없다면 대선 때 그에 대한 책임을 져야겠죠.  


국민들이 20대 총선에서는 국민의당을 밀어주면서 두 거대 양당의 대립이 좀 완화되길 바랐던 것 같은데  


국민의당이 그 중재자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풍비박산이 나는 걸 보면서 제3당에 대한 기대는 접은 것 같습니다. 


대신 이번 총선에서는 여당을 확실하게 밀어줘서 이 시국에 싸움 좀 그만하고 일 좀 하는 국회가 되라는 의지를 드러낸 게 아닌가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정부와 여당 국회의원들은 집권 여당으로서 하고자 했던 일을 방해 받지 않고 추진할 수 있게 된 만큼 


그에 대한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현명하게 판단해서 나라를 위해 최선의 결정을 내려줬으면 좋겠네요.  


이 정도 의석을 가진 집권 여당이 나라를 잘못된 방향으로 이끌어 가는 건 정말 상상하기도 싫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62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3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090
113078 트위터검색해 보니 [8] mindystclaire 2020.06.01 1182
113077 흥미롭지 않은 세계 [4] Sonny 2020.06.01 637
113076 13TH [2] McGuffin 2020.06.01 477
113075 신 노릇하는 인간 그만두기 [8] 예상수 2020.06.01 1001
113074 호밀밭의 파수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5] 하워드휴즈 2020.06.01 1174
113073 미국은 난리인 듯 합니다 [10] 메피스토 2020.06.01 1697
113072 부부란 이런거구나 그런 생각이 든 영화 [4] 가끔영화 2020.06.01 842
113071 GTA 5, 토크멘터리 전쟁사 등.... [3] 가라 2020.06.01 386
113070 [미드] 라스트 리조트 [1] 노리 2020.06.01 375
113069 이런저런 일기...(노인의 지혜, 망고빙수) [1] 안유미 2020.06.01 325
113068 평생 단역배우로 몸 담은 연기파 배우들에게 주는 상은 왜 없을까 [5] tomof 2020.06.01 545
113067 이런저런 게임잡담 메피스토 2020.05.31 231
113066 삶이 송두리째 달라진 순간들/닉네임 변경 신고 [3] 76.19kg 2020.05.31 762
113065 늦은 오후 [4] mindystclaire 2020.05.31 316
113064 이런저런 일기...(올바른 인생) [2] 안유미 2020.05.31 434
113063 경찰, n번방 영상 소지 · 배포자 6만 명 신상 공개 검토 [8] 사막여우 2020.05.31 1302
113062 이분들 다 아는 분 [6] 가끔영화 2020.05.31 428
113061 극장에서 영화가 보고 싶군요. [5] 분홍돼지 2020.05.30 519
113060 [초절정 바낭] 5월초 종로 풍경 [10] ssoboo 2020.05.30 993
113059 [천기누설] 5화 - 검찰개혁 제2전선 - 제보자들 왜냐하면 2020.05.30 20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