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쯤되면 맹문지들은 문재인을 좋아해서 맹문지가 된 게 아니라, 김어준을 좋아해서 흑화된 것이라 보아도 무방한 듯 합니다. 



image





image


난독증 얘기가 어디서 나왔나 했더니, 그렇게 말을 맞추어 놓은 모양이군요. 

손혜원, 정청래, 김어준 모두 난독증 얘기를 하는군요. 


image


거기다가 금태섭이 뉴스공장에 안 불러줘서 그런다면서, 멀쩡한 사람을 쪼잔한 인간으로 만들어서 비웃는군요. 

저질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91
108527 예전에 본 어느 트롤 [2] 겨자 2018.03.16 845
108526 갈 사람들은 가는게 좋아요. [4] 김지킴 2018.03.16 1127
108525 아래 탈퇴회원의 글에 공감이 되네요..(한남,,,여혐종자....) [13] 왜냐하면 2018.03.16 1919
108524 이게 토론인지 댓글싸움인지 신물나서 떠나렵니다. [5] 족발 2018.03.16 1728
108523 멘탈의 기울어진 운동장 (왜 가해자는 그토록 뻔뻔한가) [27] 일희일비 2018.03.16 1711
108522 미투의 본질은 모르지만 변질은 알 수 있는 MBC 손정은 아나운서에게 [5] 김지킴 2018.03.16 1515
108521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66 : 뱀과 강아지와 고양이 [8] 샌드맨 2018.03.15 825
108520 쌍둥이는 몇집 가끔영화 2018.03.15 289
108519 [듀그모 22주차] 자유주제 [2] rusender 2018.03.15 382
108518 미투운동의 변질 [17] 사팍 2018.03.15 2419
108517 jtbc 뉴스룸 = 메갈룸 이라는 한남들의 프레임 [16] soboo 2018.03.15 2020
108516 나는 왜 한남을 혐오하는가. [32] 김지킴 2018.03.15 2326
108515 [듀나in] 양복 바지 해짐 질문 [2] centrum 2018.03.15 450
108514 절반의 완성 - 지금 만나러 갑니다(2018)을 보고 [2] 라인하르트012 2018.03.15 826
108513 더위를 공짜로 드립니다. [1] 按分 2018.03.15 446
108512 실시간 마녀사냥의 현장 - KBS 박에스더 기자 [52] soboo 2018.03.15 5405
108511 2004, 5년 쯤이었나요 [7] 메피스토 2018.03.15 1253
108510 [듀나IN]사진에 나오는 장소를 아시는 매의 눈이 계실까요 [10] 회사원A 2018.03.15 887
108509 <비틀스: 에잇 데이즈 어 위크 - 투어링 이어즈> 네이버 n스토어 무료구매 [8] underground 2018.03.14 487
108508 금호타이어가 중국에 매각될 위기에 있다는군요. 청원 부탁드립니다. dora 2018.03.14 43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