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가입 인사 드립니다.

2020.05.28 14:14

76.19kg 조회 수:466

안녕하세요, 가입 후 운 좋게 등업까지 해 주셔서 이렇게 인사드립니다.
30대 직장인이고, 영화보다 영화평론을 더 좋아합니다.
취미가 토익인 것, 지극히 동일한 일상을 매일 반복하는 방식의 삶을 추구하는 것 외엔 좀 지나칠 정도로 평범한 아저씨 되겠습니다.

듀나 님께 기존 회원님들과 정중하면서도 유쾌한 태도로 소통할 것을 약속드렸습니다.
그 약속 잘 지켜나갈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0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16
111552 [바낭] 서피스 프로7을 써보고 있네요 [13] 로이배티 2020.01.02 1045
111551 대부 가끔 기억나는 대사나 장면 있으신가요? [21] 얃옹이 2020.01.02 530
111550 스포일러] 노무현의 명복, 새해, 나이브즈 아웃, 다이하드 [20] 겨자 2020.01.02 796
111549 애틋하고 애틋한 천문 [6] woxn3 2020.01.02 581
111548 겨울왕국2와 아모르파티를 뒤늦게 보고(스포있음) 예정수 2020.01.02 256
111547 오늘의 황금 스누피 스티커 (스압) [2] 스누피커피 2020.01.02 185
111546 (바낭) 진중권에 대한 추억 [15] 가을+방학 2020.01.02 1223
111545 JTBC 신년토론 시청 후기 [8] an_anonymous_user 2020.01.02 1119
111544 논리 [2] 타락씨 2020.01.02 354
111543 검찰 '패스트트랙' 기소 [4] 왜냐하면 2020.01.02 372
111542 [궁금증] 라이온킹 실사버전은 왜 이렇게 평이 안좋은 건가요? (김혜리 2019의 영화 목록) [13] 으랏차 2020.01.02 489
111541 논객의 시대 [4] 어제부터익명 2020.01.02 536
111540 논리왕 진중권 [37] 도야지 2020.01.02 1279
111539 재미없다는 영화 재밌게 보면 자존심 상해요. [21] 가을+방학 2020.01.02 756
111538 [바낭] 시드 미드의 미래 일러스트 [2] skelington 2020.01.02 168
111537 1. 뒤늦게 왓챠플레이 통해 정주행한 체르노빌.. 2. 검증없이 배포되는 과학기사.. [4] 폴라포 2020.01.02 406
111536 여자친구 이야기 [9] 가을+방학 2020.01.02 571
111535 국산 호러 영화 '암전'을 봤습니다 [10] 로이배티 2020.01.02 515
111534 니가 최고야 하는 누구죠 postimage 정상 운영합니다(회원님 운영하는걸로 알아요) 가끔영화 2020.01.02 197
111533 콰이어트 플레이스 2 공식 예고편이 나왔습니다 [4] 부기우기 2020.01.01 27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