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사2를 보고..

2018.11.15 09:47

라인하르트012 조회 수:551


1. 예고편이 나올때부터 엄청 기대했던 작품이 혹평이 날이 갈수록 넘쳐서..기대를 거의 놓고 보게 되었는데요..



2. 일단..저는..만족합니다..왜냐면..신비한 동물만 보고 싶은 사람만큼..마법세계를 다시 보는 걸 바란 사람도 있잖아요..마법부..익스펠리아무스..순혈주의..호그와트..깨트릴 수 없는 맹세 등..해리포터에서 볼 수 있던 다양한 게(1편엔 많이 없던)나와서 좋았고



3.조니뎁(이라쓰고 가정폭력범이라고 읽는다는)의 긴장감넘치고 우아한 악역도 좋았습니다..볼드모트 시즌 2라고 보기보다는 클래식한 악당연기라고 보았고 연설장면도 긴장감 넘쳤어요



4.니플러랑 잠긴 문 여는 식물(이름이..)외에는 의미가 없었어도 신기한 동물도 꽤 나와요..특히 고양이..



5. 뉴트 스캐맨더와 티나의 매력만으로도 충분히 지루하지않습니다.



6. 맥고나걸의 젊은 모습을 정확히 안 보여준 건 아쉽지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78
110501 이런저런 일기...(대리인) [1] 안유미 2019.01.04 470
110500 굳이 딴지 걸어보는 사주의 이상함 [13] 흙파먹어요 2019.01.04 1395
110499 [넷플릭스] Tidying Up with Marie Kondo 콘도 마리와 정리하기 [1] 겨자 2019.01.04 1024
110498 1월에 보고 싶은 영화들 [3] Bigcat 2019.01.03 861
110497 [바낭] 존재 자체가 스포일러인 그 영화가 이번 달 개봉이네요 [2] 로이배티 2019.01.03 1599
110496 허를 찌르는 시사퀴즈 [4] Bigcat 2019.01.03 526
110495 머저리와의 카톡 [6] 어디로갈까 2019.01.03 1328
110494 [바낭] 영화 '유전' 스포일러 없는 후기 & 잡다한 개인 신상, 시국 잡담 [9] 로이배티 2019.01.02 1513
110493 이런저런 쓰잘데기없는 잡담 여러가지... [2] 귀장 2019.01.02 657
110492 굳이 중국여행 따위 애써서 할 필요는 없지만 어쩌다보니 상해에 왔다면 [10] soboo 2019.01.02 1604
110491 [만화] '어제 뭐 먹었어' 14권 [7] 겨자 2019.01.02 1345
110490 너는 이미 당해있다 [15] 흙파먹어요 2019.01.02 1677
110489 영상물 블러처리와 관련된 의문 (웨스트월드) [9] 폴라포 2019.01.02 946
110488 감회 [6] 칼리토 2019.01.02 790
110487 새벽 만남, 그의 말 [8] 어디로갈까 2019.01.02 1137
110486 먹는 이야기 [2] 가끔영화 2019.01.01 521
110485 언니는 기대 이상입니다. [5] woxn3 2019.01.01 2220
110484 10년이 긴지 다 젊어보이네요 [1] 가끔영화 2019.01.01 793
110483 미개인으로 살기 [2] 어디로갈까 2019.01.01 1043
110482 2019년 새해인사 [2] 연등 2019.01.01 54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