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의 문앞에서 at eternity's gate

옛날영화 커크 더글러스의 삶의 욕망 lust for life(1956)에서도

꼭 그사람 같던데 윌렘 데포도 꼭 그렇게 보이는군요.

고흐는 독고다이로 혼자이기도 했지만 

종교적 내면의 정신분열증과 재능이 결합한 고통 받는 복잡한 인물이죠.

고갱이 옛날영화는 앤소니 퀸 지금영화는 오스카 아이작.

현실적인 고갱과 그렇치 못한 고흐, 아마 누구도 반은 넘게 반반일 듯 합니다.


kirk-douglas-as-van-gogh.jpgaeg2.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4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5
111162 넷플릭스 - 인도영화 마사안(Masaan) 오늘까지 볼 수 있답니다 [6] eltee 2019.11.30 505
111161 이런저런 일기...(노잼인 이유) [2] 안유미 2019.11.30 520
111160 freaks 2018 재밌네요 가끔영화 2019.11.30 305
111159 [KBS1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파업전야 [5] underground 2019.11.29 428
111158 [바낭] 문재인과 우주의 기운 [10] 로이배티 2019.11.29 3535
111157 [넷플릭스] 아드만 스튜디오 다큐 (A grand Night in) 추천드립니다. [2] Diotima 2019.11.29 532
111156 오늘의 화보 약간 [2] 스누피커피 2019.11.29 400
111155 정준영 6년 너무 형량이 작네요. [15] 얃옹이 2019.11.29 1748
111154 황교안씨 8일단식 종료 [11] 정우 2019.11.29 1060
111153 드러난 전쟁, 쿠데타 음모에 놀랍도록 조용한 머저리들 [6] 도야지 2019.11.29 842
111152 나경원씨는 원내대표 추대는 물건너 간 것 같습니다. [1] 가라 2019.11.29 749
111151 이런저런 일기...(불금, 피스트번개) [1] 안유미 2019.11.29 310
111150 시간에 대한 斷想... [1] 지나가다가 2019.11.29 343
111149 [채널CGV 영화] 다키스트 아워 [6] underground 2019.11.28 396
111148 미군 철수하면 큰일 나나? [7] 듀나회원 2019.11.28 741
111147 (질문) 지금은 책을 잘 안읽어요. [18] chu-um 2019.11.28 863
111146 넷플릭스 중국 드라마 싱글빌라 [4] 딸기와플 2019.11.28 1038
111145 스포일러] 노팅힐 [19] 겨자 2019.11.28 865
111144 [벼룩] 돌아온 여성의류 벼룩+나눔글입니다 ^^;; [4] 강랑 2019.11.28 451
111143 [듀게 in] 누가 이 아이를 아시나요? [3] ssoboo 2019.11.28 63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