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 하고 읽어봤는데 그게 구체적으로 뭣 때문인지에 대한 설명이 없더라구요


https://www.hankyung.com/society/article/201907037368H


그래서 기사에 나오는 피고소인 이름으로 직접 검색을 해 봤더니 트위터 계정이 나오길래 들여다봤는데...


뭐 실제로 누가 잘못했는지를 찾아보고 따져보기도 전에 일단 정이 훅 떨어지면서 그냥 이 사람 처벌 받았으면 좋겠단 생각이(...)


그냥 기본적으로 말투가 더럽고 태도도 구리네요. 정치 소재 팟캐스트도 하는 모양인데 안 들어봐도 대충 상태를 알겠다는 생각.


하지만 이번 사건으로 기사화 되면서 일단 인지도는 더 오를 테니 무죄거나 적당한 벌금 정도로 끝나면 이후로 돈 많이 벌겠다 싶었습니다.




그리고 그 보기 싫은 트윗들을 후루룩 넘기며 발단을 찾아보니,


나경원의 '별창' 발언 사건 때 이승환이 별다른 설명 없이 추천곡이라면서 '달'빛 '창'가에서 영상을 올렸고.


그걸 보고 문재인 팬덤(...)에서 '지금 우리 까는 거냐!!!' 면서 까칠하게 항의를 하고.


이승환은 '나경원 깐 건데?'라면서 거기에 또 까칠하게 대응을 하고.


이러는 과정에서 이승환이 문재인 팬덤 다수에게 욕을 먹고 있었다... 대략 이런 일이더라구요.


이승환을 까는 쪽에선 '그런 의미가 아니었다면 처음에 예의바르게 해명을 하지 그랬냐'는 얘기들을 하고 그게 그리 틀린 얘기는 아니기도 한데,


아무리 그래도 이승환이 그 동안 해 온 일들이 있는데 나경원에 동조해서 문재인 팬들을 달창이라고 비하한다... 라고 생각하는 건 많이 의외네요.




...그런데 포인트는 이 얘기가 아니구요.


비속어 푸짐하게 섞어가며 상대방 조롱하고 비아냥거리는 말투가 정말 싫습니다.


제가 트위터는 안 하고 페이스북은 아는 사람이랑만 관계 맺고 커뮤니티는 이곳 밖에 안 하는 사람이라 내성이 약한 걸 수도 있긴 한데요,


사건을 자세히 안 들여다봐서 정말로 이승환이 뭔가 큰 잘못을 했는지 어쨌는지는 모르겠지만 그냥 그 양반이 100% 잘못한 거였으면 좋겠네요(...)



뭐 그러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9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85
110826 야 이 조팔!!!!!!!!!!! [2] 타락씨 2019.10.24 689
110825 학술대회 포스터, 구두세션 [3] 잘살아보세~ 2019.10.24 333
110824 아버지가 죽창 선동을 해도 아들은 유니클로 입어도 무방하다는 리버럴리즘 [1] 휴먼명조 2019.10.24 725
110823 표창원 총선 불출마 선언을 보고 슬픈 마음에.. [14] 헐렁 2019.10.24 966
110822 오늘의 빵 터짐 - 스웩이 있는 조국 가족 [40] madhatter 2019.10.24 1595
110821 한 눈에 반한 노래들 (옛날 주의, 동영상 많음 주의) [12] 2019.10.24 411
110820 다크웹에 아동 포르노 올린 손모씨, 미국 갈거 같네요. [18] 얃옹이 2019.10.24 1589
110819 이런저런 일기...(습성) [2] 안유미 2019.10.24 313
110818 [잎홍차바낭] 트와이닝, 리쉬, 타조, 타오티 등등 [10] 쏘맥 2019.10.24 320
110817 어떤 방식으로 가르치는게 더 효과적인가의 문제 [5] 타락씨 2019.10.24 727
110816 [도움요청] 혹시 넷플릭스에 애들 볼만한 페미니즘 다큐가 있으려나요 [19] 로이배티 2019.10.24 915
110815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 재판 결과로 결정되니까요 [1] 휴먼명조 2019.10.24 610
110814 오늘의 발레리나 강수진과 기타 잡지 화보(스압)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24 395
110813 DC legends of tomorrow season 4 [3] madhatter 2019.10.24 217
110812 중국의 ‘82년생 김지영’ 현상 [13] ssoboo 2019.10.24 1685
110811 최영미 영문시 헌사 페이지에 가끔영화 2019.10.23 338
110810 영화 <그것: 두번째 이야기> 외 재활용 잡담 [6] 노리 2019.10.23 483
110809 [바낭] 일상생활 속 늘금 실감 포인트들 [21] 로이배티 2019.10.23 974
110808 넷플릭스나 왓챠 호러좀 추천해 주시겠어요? [12] 존재론 2019.10.23 587
110807 오늘의 80년대 일본 잡지 mc Sister(3) (스압)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23 30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