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나 기타 커뮤니티를 통해 들으신 분도 많으실 걸로 압니다만

IMC라는 게임 회사에서 ㄹ모웹 등을 통해 퍼진 페미니스트 여성 게임제작자 리스트를 바탕으로 한 직원에게 메갈 사상검증을 시도한 사건입니다. 

페미니스트라는 이유로 블랙리스트를 만든다는 발상도 어이가 없지만, 심지어 피해 직원의 '문제시 되는 행동'이란 게 고작해야 민우회 트위터 계정을 팔로우한 것과, '한남'이라는 워딩이 포함된 트윗을 1회 알티한 것 뿐입니다. 

물론 이후 IMC 대표인 김학규 계정은 화가난 네티즌들에 의해 탈탈 털려 친박 성향의 SNS 계정과의 관계, 그리고 그밖의 과거 발언 등이 속속 드러나긴 했습니다. 


어제 오후-저녁에 사건이 떠오르면서 인터넷 상에 논란이 되고, 관련 기관에 제보가 들어간 모양입니다. 

오늘은 민우회와 민노총에서 관련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성명서 내용이 아주 통쾌하네요. 전문은 링크로, 회자되는 일부만 인용해봤습니다. 


민우회 성명서는 

http://womenlink.or.kr/statements/19962

성차별에 강경히 반대하는 것이 '메갈'이라면 우리는 '메갈'이다.

가부장적 사회를 파괴하는 것이 '반사회적'이라면 우리는 '반사회적'이다.

 

우리는 '변질된페미니즘과 그렇지 않은 페미니즘을 판별하여 '허락'하는 것을 거부한다.

라고 못박고 시작하죠.


민노총 성명서는

http://nodong.org/statement/7233820


지금 시기 메갈리아가 아닌 페미니스트는 없다진정한 페미니즘과 가짜 페미니즘을 논하는 반 페미니스트들은 페미니즘을 구분하는 잣대를 들이댈 자격이 없다.

여성혐오주의자들과 반 페미니스트들이 한남이라는 표현이 불쾌하다면 그 어원을 생각해보고 그간 여성들에게 행한 차별과 폭력을 돌아봐야 할 것이다

라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듀게에서도 메갈은 여성일베라느니 하며 '한남'이라는 표현 썼다고 부들부들하던 일부 유저들이 생각나는 대목이군요. 


세상은 달라지고 있고, 이에 대한 저항이 거세더라도, 이미 시작된 물길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 것입니다. 

시대정신과 함께 갈 것인지, 고집스럽게 도태될 것인지, 이제 선택의 문제일 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3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744
113455 글로벌 시대에 봉쇄가 불러 일으키는 일들.. [9] 보들이 2020.04.03 1099
113454 예술의전당 온라인 상영회 | 연극 보물섬 8시 방금 시작 [1] 수영 2020.04.02 256
113453 어떤애가 나한테 왜 그러고 다니세요 [1] 가끔영화 2020.04.02 980
113452 <부산행>의 후속작인 <반도> 예고편이 나왔네요. [7] 부기우기 2020.04.02 929
113451 요즘 시국에 인터넷에서 꼴보기 싫은 인간들 [4] 메피스토 2020.04.02 1084
113450 [코로나19] 스위스, 북한에 코로나 방역품 지원 [1] ssoboo 2020.04.02 559
113449 출구조사 취소 or 강행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8] 표정연습 2020.04.02 641
113448 안철수 대표의 '희망 스트레칭'...400km 국토 대종주 시작 [5] 도야지 2020.04.02 747
113447 듀게 프리랜서 분들-긴급 생활안정지원금 [2] 수영 2020.04.02 699
113446 코로나 이모저모 (일본, 중국, 영국, 북유럽, 투르크메니스탄 外) [19] tomof 2020.04.02 835
113445 주식 단상 [4] 칼리토 2020.04.02 582
113444 감염자가 없다는 북한에 손 소독제는 왜 보내는 거예요? [46] 겨자 2020.04.02 1390
113443 저는 진중권 교수가 빨리 건강을 회복했으면 좋겠고요 [7] 도야지 2020.04.02 1053
113442 내면의 어린아이 [13] 호지차 2020.04.02 651
113441 바퀴벌레 같은 머저리들이 싹 사라졌네요 [9] 도야지 2020.04.02 887
113440 이런저런 락다운 일기...(압력과 한계지점) [3] 안유미 2020.04.02 476
113439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7] 조성용 2020.04.01 724
113438 결국 미국 CDC도 마스크 사용 효과 인정 [8] 갓파쿠 2020.04.01 1447
113437 경기도 분들 재난기본소득 신청하세요 [8] 수영 2020.04.01 1123
113436 옛날 snl 스케치 [3] mindystclaire 2020.04.01 35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