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 캐슬'의 충격적인 20회를 이미 겪고 단련되었기 때문입니다. ^_^

19회까지 잼나게 보던 드라마의 갑작스런 엄청난 추락으로 멘붕을 심하게 겪은 터라 이 정도의 결말 정도는...

특히 8시즌 들어서면서 서서히 망조가 보였기 때문에 기대치도 대폭 낮추었고, 이렇게 황당한 결말을 보여줘도 그렇게 당황스러울 정도까지는 아니었어요.


SNS의 멘붕 온 외국 친구들의 절규와 한탄도 이제 웃으면서 읽을 수 있습니다.

아무리 왕겜의 결말이 이렇게 되었어도...저에겐 아직까지 용두사미의 1순위는 스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734
109026 병때문에 직장을 그만두게 되면 [7] 산호초2010 2018.05.10 1731
109025 영화를 찾습니다 행렬 동참합니다 [2] miniJ 2018.05.10 757
109024 질문 하나만 더요! 80년대 시리즈 환상특급에서 가장 유명한 에피소드중 하나인... [25] dora 2018.05.09 1611
109023 직장은 원래 죽도록 힘든 곳 맞는거죠? [10] 산호초2010 2018.05.09 2039
109022 Anne V. Coates 1925-2018 R.I.P. 조성용 2018.05.09 208
109021 김포공항 에서 쉴수 있는곳? [3] 부끄럽다 2018.05.09 1768
109020 저도 영화를 찾습니다. 몇년전에도 질문 올렸었는데 그땐 찾기 실패 다시 올려봅니다. [20] dora 2018.05.09 1358
109019 김국진 강수지 결혼 축하합니다 [2] 가끔영화 2018.05.09 1033
109018 같은 해에 동일 소재의 영화가 개봉한 경우 [40] 자두맛사탕 2018.05.09 1756
109017 신록의 아가씨 [2] 샌드맨 2018.05.08 451
109016 퍼펙트 스톰 (2000) 다시 보기 (거의 첫 줄부터 강력 스포 있어요) [4] 양자고양이 2018.05.08 1194
109015 그가 한국에도 왔군요 [7] 연등 2018.05.08 1975
109014 노인 돌봄이 서비스들 믿을만 한가요? [1] 뻐드렁니 2018.05.08 818
109013 '맞춰 나가는 것'에 대한 두려움 [11] 按分 2018.05.08 1427
109012 안철수 vs 홍준표, 승자는 안철수? [5] MELM 2018.05.08 1183
109011 [어버이날의 듀그모] 빌런(악당) (발제자: 밤하늘) [1] rusender 2018.05.08 1047
109010 Ermanno Olmi 1931-2018 R.I.P. 조성용 2018.05.08 252
109009 스트리트 푸드파이터 [8] 칼리토 2018.05.08 2302
109008 인천 초등학생 살인범들 [2] usetheself 2018.05.08 1618
109007 요즘 최고의 작품성을 갖춘 예능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7] 프레데리크 2018.05.08 248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