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작도, 이른바 명작은 아니었지만 인상깊은 몇 장면 때문에 한번 올려봅니다.

80년대후반에서 90년대 초에 텔레비젼에서 방송된 듯한데 전쟁이 배경이에요.


여주인공은 젊고 아름다운 반면 남편은 아주 나이많은 고위장성인데 전쟁이 발발하자 정부와는

반대되는 주장을 하고 있어 곤란한 상황이고요.

여주인공은 결혼 전 연인이자 남편의 부하인 장교에게 미련을 못버리는 데 숲속에서 우연히 만나지만

선듯 다가가지는 못하지요.

남편은 전쟁에 참전하고 사망하는 것 같고요. 마침내 전쟁이 끝나 항구로 마중나가는 데

엄청 큰 전함을 배경으로 감격적인 해후를 해요.

그런데 다리하나를 잃은 모습이고 잠시 놀라다 그를 향해 달려가죠.

전쟁은 군복같은 걸 보니 2차대전같아요.


제목이나 등장하는 배우라도 혹시 기억하면 알려주시겠어요?



---

무려 크리스토퍼 플러머와 제인 세이무어가 조연으로 나오는 군요.

1986년작이니 이 두사람에 대해 모를만 합니다.

kbs 편성팀에 편지라도 보내야하나 했는데 눈매와 얼굴형만 기억해서 크리스토퍼가 아닐까 했더니 과연!!

인상깊었던 장면을 찾아보니 어릴적 제 마음을 흔들만 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74
110092 요즘 뒤늦게 본 것들 [1] 연등 2018.11.04 614
110091 [한남또] 거제 50대 여성 폭행살인 국민청원 31만명 돌파 [6] eltee 2018.11.04 1470
110090 그럼요 다툼은 실질적으로 도움이 안되지요 [4] 메피스토 2018.11.04 1020
110089 누군가를 ‘동경’ 해 본적 있으신가요? [3] 존프락터 2018.11.04 1102
110088 클*박*에서 다운받을 수 있는 좋은 영화 몇 편만 알려주세요. ㅠㅠ [3] underground 2018.11.03 880
110087 보헤미안 랩소디를 봤는데... (스포) [3] 자두맛사탕 2018.11.03 1679
110086 올해 익힌 첫 홍시 [12] underground 2018.11.03 853
110085 아이콘의 '사랑을 했다'가 메가 장수 히트곡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 [3] 일희일비 2018.11.03 1424
110084 “가장 큰 테러위협은 백인남성” [22] skelington 2018.11.02 2142
110083 커피프린스 윤은혜 [1] 가끔영화 2018.11.02 975
110082 조인성을 좋아하세요. [8] 그리워영 2018.11.02 1651
110081 신개념 의학 드라마 - 라이프 [2] Bigcat 2018.11.02 973
110080 잡담 - 애플 신제품들, 독감, 퍼스트맨을 두 번째 보고 [4] 연등 2018.11.02 792
110079 최근에 본 사극(대립군, 안시성, 창궐) [4] 왜냐하면 2018.11.02 730
110078 남여를 갈라서 싸우는게 실질적으로 여성들에게 도움이 되는가? [71] 칼리토 2018.11.02 2581
110077 닮은 꼴 [1] 가끔영화 2018.11.02 245
110076 국내 영화 VOD 서비스는 어디가 제일 좋나요? [9] 부기우기 2018.11.02 909
110075 아 행복!! [12] 모스리 2018.11.02 1132
110074 IZ*ONE - La Vie en Rose 감상 S.S.S. 2018.11.02 418
110073 [한남또] 게스트하우스서 성폭행한 대학생 집행유예, 고백 거절한 소개팅 여성을 폭행·강간한 남성 구속 [30] eltee 2018.11.02 195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