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자가 적극적으로 고발에 임하고

촬영이 이뤄진 곳에서 용의자를 특정하기 매우 쉽고

미대 수업중에, 남성이 입은 몰카 피해라는 특이성이 언론을 잘 탔기 때문입니다.


유독 남성의 피해에 공권력이 민감하게, 신속하게 반응한다는 설명보다도 합리적인 이유들이 있습니다.



대부분의 여성 몰카 피해는 첫 문단의 조건을 충족시키기가 어렵습니다.

피해자가 모멸감을 감수하고 이새끼 꼭 잡아주세요 하기도 어렵고

지하철이나 해변 몰카는 사방팔방 트인 곳에서 누가 카메라를 들었는지 찾기도 어렵습니다.

몰카 범죄의 실상 자체를 취재하는 기사는 있어왔어도 그중 꼭 하나, 특정인 모 씨의 몰카 유출건에 대해 언론을 타는 일은 연예인 아닌 이상 제 기억엔 없습니다.

언론을 탄 공권력은 신속해집니다. 그렇지 않으면 느리게 굴러갈 뿐입니다.


슬픈 현실입니다. 바뀌어야 합니다. 사회적 인식도, 공권력의 작동 방식도, 언론의 이슈화 양상도 좋은 방향으로 나가는게 옳습니다.


그런데, "남자"라 더 보호받는다?


구글링 몇번 뚝딱하면 그 사람 알몸을 볼 수가 있습니다.

그런데 그런 일 당한 사람도, 공권력의 보호를 더 받는 "상대적 강자"가 되는, 그런 사고방식은 동의하기 어렵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51
109134 ebook 듣기 기능 좋네요 [8] 딸기와플 2018.06.04 775
109133 일전에 유시진 작가님 근황 물어보신분 계시잖아요? [7] 프레키 2018.06.04 1752
109132 [듀나in] 듀나 님 예전 영화 리뷰 다 없어진 건가요? [2] centrum 2018.06.04 910
109131 [MV] FIESTAR(피에스타) _ You’re pitiful(짠해) 둥실둥실 2018.06.04 367
109130 짜증나는 후보 [9] 살구 2018.06.03 2092
109129 해질녘이 아름다운 계절이 돌아왔군요. [6] underground 2018.06.03 834
109128 홍상수 영화 좋아하는 분들 좋아할 클레어의 카메라 가끔영화 2018.06.03 720
109127 이런저런 잡담...(가시, 집착) [1] 여은성 2018.06.03 538
109126 이배우 누구일까요 [1] 가끔영화 2018.06.02 651
109125 내 ID는 강남미인도 드라마화 되면서 망했네요. [9] 튜즈데이 2018.06.02 2300
109124 호 불어달라고요? [1] Kaffesaurus 2018.06.02 873
109123 냉우동 만들기 [6] underground 2018.06.02 1388
109122 컴버배치, 베이커가에서 강도 4명과 맞서 시민 구해 [2] 포도밭 2018.06.02 1423
109121 김정은이 봉인을 한 친서를 트럼프만 열어볼 수 있다 [7] 일희일비 2018.06.02 1552
109120 한솔로가 망한 이유 [13] 잘살아보세~ 2018.06.02 2173
109119 여기 나오는 가수 거의 다 알지만 한명이라도 모르는 분 가끔영화 2018.06.02 522
109118 버스정류장 모음,영화 장면도 있어요 가끔영화 2018.06.01 501
109117 브런치 링크 올립니다. [5] Kaffesaurus 2018.06.01 1468
109116 잡담 - 한 솔로 영화 짤막 감상(스포), 켄드릭 라마 내한, 613선거 [6] 연등 2018.05.31 1205
109115 만일 이번 민주당 정권이 실패로 끝나거나 정권 연장을 하지 못하게 된다면 [10] soboo 2018.05.31 29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