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글씨를 많이 안 쓰고, 날이 갈수록 점점 더 손글씨를 안 쓰고 있습니다만,

웬지 문구에 대한 집착은 점점 더 강해져가서 

인터넷 펜 쇼핑몰을 들락날락하면서 고가의 펜들을 장바구니에 넣었다 뺐다 하던 날이 몇달이 지난 즈음, 


가끔 가는 네이버의 펜 관련 카페에서 책 하나를 소개받았습니다.

<궁극의 문구>. 영어로 번역하면 Ultimate Stationery. 


저자 소개를 보면 ,


1974년 가가와현에서 태어나 지바 대학 기계공학과를 졸업하고, 공업디자인학과 대학원에 입학했다. 1999년 TV도쿄의 장수 프로그램 <TV챔피언>의 ‘제2회 전국 문구왕 선수권’에 출전해 우승한 후,《궁극의 문구 카탈로그》를 자비 출판했다. 이 경력 덕분에 2000년, 반다이 문구의 자회사인 선스타 문구에 문구 디자이너로 입사한 뒤, 이듬해 펼쳐진 ‘제3회 전국 문구왕 선수권’과 2005년 제4회 대회에서 연거푸 우승했다. 같은 시기 문구 디자이너로도 맹활약하며 2002년부터 2006년까지 ‘굿 디자인상’을 연속 수상했다. 그리고 2006년 전작을 대폭 보완한《궁극의 문구 카탈로그 ‘머스트 아이템 편’》을 펴냈다. 


전국 문구왕 선수권 대회 우승자라고 합니다. Ultimate Stationery Championship (USC) 2대 챔프라는 거죠. 


책을 주문해서 읽어봤습니다. 136쪽의 얇은 책입니다. 그림 반 글자 반이라서 글자만 있는 쪽은 70쪽 안팎입니다. 

매우 빨리 읽어버릴 수 있는 책입니다. 


인터넷책방에 나오는 소개글만 읽어도 알 수 있지만, 이 책은 비싼 문구를 소개하지는 않습니다.

문구점에서 부담없는 가격으로 구할 수 있으면서 일상에서 많이 쓰는 문구를 세심하게 관찰하고 기록한 책입니다. 



x9791156756545


과연 우리 곁에서 일상적으로 접할 수 있는 문구들을 저자가 좋아하는 것들을 이유를 설명하면서 소개합니다. 

일부는 단종되어서 나오지 않는 것도 있고, 일부는 일본에서만 판매되는 것들이 있습니다. 

그렇다고 책의 재미가 줄어들지는 않습니다. 


문구류 좋아하시면 이 책을 보면서 나의 취향과 어느 정도 맞는지 확인해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책에서는 단품에 대한 비평을 하고 있는데, 

펜이라는 녀석이 종이와의 궁합도 중요한지라, 

어떤 펜이 어떤 노트/다이어리와 잘 맞는지에 대한 얘기도 있으면 좋겠지만,

그런 내용은 없습니다. 


노트는 몰스킨 플레인만을 추천하고 있는데,

몰스킨 플레인은 만년필과는 어울리지 않습니다.

연필이나 제트스트림류의 잘 미끄러지는 볼펜과 잘 어울리죠. 


저는 노트류에서는 로디아가 더 잘 맞는다고 생각합니다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03
110127 Francis Lai 1932-2018 R.I.P. [5] 조성용 2018.11.11 341
110126 이번주의 K-POP: K/DA - 'POP/STARS' [2] skelington 2018.11.11 688
110125 보헤미안 랩소디, 박승 총재 인터뷰 [10] 겨자 2018.11.11 1735
110124 (벼룩) 만화책들 [3] 봄살랑살랑 2018.11.11 577
110123 이거 뭘 만든거게요 [3] 가끔영화 2018.11.11 586
110122 '라이프 온 마스'는 무슨 뜻인가요? [4] 왜냐하면 2018.11.11 2773
110121 [EBS2] 명화의 속삭임 [6] underground 2018.11.10 880
110120 이런저런 일기...(심심, 남자들) [1] 안유미 2018.11.10 805
110119 장하성과 김동연이 교체되었군요 연등 2018.11.09 1105
110118 내나이 스무살 적게 법으로 바꿔달라 [1] 가끔영화 2018.11.09 938
110117 트와이스 신곡 이야기.. [1] 라인하르트012 2018.11.08 948
110116 웹하드 회사들이 이제야 망하는군요 [8] KEiNER 2018.11.08 2675
110115 [듀그모 52~53주차] 파티/축제, 귀여운 괴물이나 벌레or가을 (발제자: bubblegum, Q) [1] rusender 2018.11.08 349
110114 아~~주 오래된 만화책, 도서 몇 권 책 값 무료, 착불배송 [2] 염즐옹 2018.11.08 756
110113 독서모임 동적평형 2018 10월 정모 후기 [2] 듀라셀 2018.11.08 494
110112 라디오로 음악 듣는 것 참 오랜만이네요. [5] underground 2018.11.08 790
110111 방안으로 들어온 강아지 [20] soboo 2018.11.07 2302
110110 여자친구와 이별의 기로에 서있습니다. [4] 가을+방학 2018.11.07 2168
110109 탄력 근무제 확대라니... [1] 가라 2018.11.07 1626
110108 잡담 - 존버를 포기시킨 미세먼지, 취업이 안되서 창업? [8] 연등 2018.11.07 134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