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가수 겸 배우인 호시노 겐이 부르는 NHK 연속 TV소설 절반, 푸르다 의 주제가 IDEA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이런 가수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어요.(아이돌 노래를 소비하는 저로서는 자격없는 부르짖음일 수도 있겠지만은...)


노래가 좋습니다. 뮤비도 신나고요. 


그런데 아쉽게도 국내에선 서비스가 되지 않아 들을 수가 없네요.



2.

책이 팔리지가 않는다는 이야기를 종종 봅니다. 잡지로 한정하자면 제가 애독하던 잡지가 지난 달에 하나 폐간했고요.(중앙일보계열의...) 더 망할 것 같은 잡지들도 있어요. 디지털로 전향하고 있지만, 뉴스나 잡지의 구독자는 떨어지고 있는지도 모르겠어요.

책도 예전만큼 팔리질 않고요.



2-2.

저도 한 때는 작가가 되고 싶어서 글을 끄적였는데, 왜 작가가 못되나 생각해보니 끈기도 없고 좋은 문장을 쓰려고 노력도 안 해서 인 것 같습니다. 곽재식님 같은 작가가 되고 싶었는데, 정말이지 꾸준히 일을 하듯 글을 쓰기란 어려운 일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03
110127 Francis Lai 1932-2018 R.I.P. [5] 조성용 2018.11.11 341
110126 이번주의 K-POP: K/DA - 'POP/STARS' [2] skelington 2018.11.11 688
110125 보헤미안 랩소디, 박승 총재 인터뷰 [10] 겨자 2018.11.11 1735
110124 (벼룩) 만화책들 [3] 봄살랑살랑 2018.11.11 577
110123 이거 뭘 만든거게요 [3] 가끔영화 2018.11.11 586
110122 '라이프 온 마스'는 무슨 뜻인가요? [4] 왜냐하면 2018.11.11 2773
110121 [EBS2] 명화의 속삭임 [6] underground 2018.11.10 880
110120 이런저런 일기...(심심, 남자들) [1] 안유미 2018.11.10 805
110119 장하성과 김동연이 교체되었군요 연등 2018.11.09 1105
110118 내나이 스무살 적게 법으로 바꿔달라 [1] 가끔영화 2018.11.09 938
110117 트와이스 신곡 이야기.. [1] 라인하르트012 2018.11.08 948
110116 웹하드 회사들이 이제야 망하는군요 [8] KEiNER 2018.11.08 2675
110115 [듀그모 52~53주차] 파티/축제, 귀여운 괴물이나 벌레or가을 (발제자: bubblegum, Q) [1] rusender 2018.11.08 349
110114 아~~주 오래된 만화책, 도서 몇 권 책 값 무료, 착불배송 [2] 염즐옹 2018.11.08 756
110113 독서모임 동적평형 2018 10월 정모 후기 [2] 듀라셀 2018.11.08 494
110112 라디오로 음악 듣는 것 참 오랜만이네요. [5] underground 2018.11.08 790
110111 방안으로 들어온 강아지 [20] soboo 2018.11.07 2302
110110 여자친구와 이별의 기로에 서있습니다. [4] 가을+방학 2018.11.07 2168
110109 탄력 근무제 확대라니... [1] 가라 2018.11.07 1626
110108 잡담 - 존버를 포기시킨 미세먼지, 취업이 안되서 창업? [8] 연등 2018.11.07 134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