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펑.

2018.08.22 20:37

다시봄 조회 수:673

전 지금 안개가 서린 공동묘지에 누워 하늘을 바라보고 있어요. 서커먼 구름 사이로 보름달이 떠있고요. 잠시 눈을 붙였다가 떼었는데 보름달의 색깔이 빨갛게 변해있네요. 그냥 빨간색이 아니라 피색깔이에요. 보고만 있어도 가슴이 서늘해지는 누가보아도 죽은지 얼마안되는 사람에게서 뿜어져 나올법한 선홍색 피. 축축한 빗방울이 떨어지고 어디선가 매스꺼운 냄새도 나기 시작해요. 무슨일이 벌어질 것만 같지만 저는 꿈적도 안하고 누워있어요. 몸이 말을 듣지 않거든요. 마음 속으로 소리를 질러보지만 역시 입에선 아무 소리도 나오지 않아요.




작년인가 재작년 무렵부터 듀게에 글을 쓸때 제가 느꼈던 감정을 둘러서 표현해봤어요. ㅜ.ㅜ; 그래서 썼다 지웠다 썼다 지웠다... 이번에 다시 펑하는 이유이기도 하고요.  인조인간이라도 좋으니 저를 보고 한번 웃어주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러면 저는 그 인조인간의 볼을 한번 꼬집은 다음 두손을 움켜잡고 영원을 약속하....  아, 너무 멀리간것 같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91
110117 웹하드 회사들이 이제야 망하는군요 [8] KEiNER 2018.11.08 2675
110116 [듀그모 52~53주차] 파티/축제, 귀여운 괴물이나 벌레or가을 (발제자: bubblegum, Q) [1] rusender 2018.11.08 349
110115 아~~주 오래된 만화책, 도서 몇 권 책 값 무료, 착불배송 [2] 염즐옹 2018.11.08 756
110114 독서모임 동적평형 2018 10월 정모 후기 [2] 듀라셀 2018.11.08 494
110113 라디오로 음악 듣는 것 참 오랜만이네요. [5] underground 2018.11.08 790
110112 방안으로 들어온 강아지 [20] soboo 2018.11.07 2302
110111 여자친구와 이별의 기로에 서있습니다. [4] 가을+방학 2018.11.07 2168
110110 탄력 근무제 확대라니... [1] 가라 2018.11.07 1626
110109 잡담 - 존버를 포기시킨 미세먼지, 취업이 안되서 창업? [8] 연등 2018.11.07 1346
110108 미소의 불씨 [18] 은밀한 생 2018.11.06 1662
110107 권태를 극복하는 방법이 있으신가요? [4] 가을+방학 2018.11.06 1197
110106 미세먼지 장난 아니네요 [1] 모스리 2018.11.06 818
110105 retreat님 쪽지 확인해주세요. (내용 없음) 물휴지 2018.11.06 193
110104 태양계 밖에서 온 혜성 오우무아무아는 ufo 모함 [1] 가끔영화 2018.11.06 595
110103 테라스 하우스 보시는 분? skelington 2018.11.06 851
110102 12월에 해외여행을 다녀오려 합니다. [4] 가을+방학 2018.11.06 1074
110101 [한남또] 수원 고교생 성폭행+협박+성희롱 사건 [2] eltee 2018.11.06 1355
110100 김장 준비 [6] 칼리토 2018.11.06 831
110099 화성침공이 20년이 넘었군요 [1] 가끔영화 2018.11.06 409
110098 사건의 민낯 [9] 씁쓸유희 2018.11.05 190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