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회는 절반 가량 보긴 했어요.
그 절반에 이미 막장의 악취가 진동을 하더라구요. 그래서 스캐는 알함보다 덜 해로운 드라마라 생각했었어요.
그런데 어제밤 탐라를 보니 그것도 아닌 모양; 전 사람들이 막장에 꽂히는 악취미가 재발동 된줄 알았더니 그리 많은 사람들이 속은거였단;
이런 쓰레기같은 드라마들 사람들 뇌에 곰팡이를 심는 드라마 특히 아닌척 속여서 결국 엿목이는 드라마들은 작가의 문제만이 아닌 제작 시스템 전반의 문제가 아닐까 해요.
중국 엔터 자본이 쓰나미처럼 밀려오던 2-3년전 쌍팔년도 촌티 나는 드라마가 창궐했었는데 요즘은 뭐가 문제인걸까요?

2.
아시안컵 결승전에서 카타르가 일본을 꺽고 우승했습니다. jtbc 채널 저 구석챙이 에서 중계하는 바람에 본 분들은 별로 없을거 같군요.
본 방 안 보고 하일라이트만 본 사람들은 일본이 못해서 진 줄 알겠지만, 일본팀 겁나 잘해요. 이란을 3대 떡으로 바른 경기도 봤었는데 스페인 국대 전성기 시절 보는줄; 공이 단 1초도 서 있거나 구르지 않아요. 굉장히 빠르게 공격이 전개되고 상대팀 수비 진용을 부숴버리고 슛으로 마무리 됩니다. 이런 팀을 수비하는건 정말 쉽지 않아요. 그런데 카타르는 그걸 해냅니다! 결승전까지 단 1실점도 안내준 팀 다워요. 결승전에서 나온 1실점도 그 직전 핵심 수비수가 일본공격수에게 담궈져 실려나가지 않았다면 막았을지도 몰라요. 꼼꼼하고 정확한 수비, 간결하고 확실한 공격! 카타르가 자국에서 열리는 월드컵에서 역사를 새로 쓸지도 모르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345
111178 영화. '생일'을 보았어요. [1] 고인돌 2019.04.25 443
111177 김학의, 버닝썬, 고 장자연 사건. 생각할수록 괴롭고 무섭네요. [11] 일희일비 2019.04.25 1299
111176 스포일러 없는 어벤져스: 엔드 게임 잡담 [12] 로이배티 2019.04.25 1673
111175 이런저런 연예잡담 [1] 메피스토 2019.04.24 526
111174 이런저런 일기...(알러지, 피곤) [1] 안유미 2019.04.24 456
111173 키배가 재밌긴 한데 역시 끝은 우울하군요 [2] 가끔영화 2019.04.24 577
111172 영상화된 동화 시리즈를 찾아요. [6] 산호초2010 2019.04.24 318
111171 민주주의 코스프레하는 중세 봉건주의 섬나라 근황. [1] 귀장 2019.04.24 673
111170 미성년(노스포) [3] Sonny 2019.04.24 663
111169 요즘들어 자주 떠오르는 속담들... 귀장 2019.04.24 353
111168 AI 판사는 전기양의 판결을 내리는가 [29] 새턴슈퍼스프레이 2019.04.24 1143
111167 오늘의 80년대 아이돌 [5]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24 579
111166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보고(!)(약 스포) [2] 연등 2019.04.24 1292
111165 소부를 게시판 관리자로 추천하는 건에 대해 [5] skelington 2019.04.24 1300
111164 Terry Rawlings 1933-2019 R.I.P. [1] 조성용 2019.04.24 135
111163 Steve Golin 1955-2019 R.I.P. 조성용 2019.04.24 209
111162 여기서 상욕하는 사람은 딱 한명 아닌가요 [2] 잘살아보세~ 2019.04.24 1053
111161 참아주는 사람들 [6] underground 2019.04.24 1084
111160 이런저런 일기...(우물, 어벤저스) [2] 안유미 2019.04.24 613
111159 듀게 즐기기 [12] Sonny 2019.04.24 8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