뻐꾸기

2019.06.14 10:07

칼리토 조회 수:806

일전에 이직한다는 글을 썼었죠. 이제 2주가 흘러서.. 슬슬 익숙해지고 있는 중입니다. 원래 기상시간이 7시였는데 그걸 6시로 바꾼지 2주만에 알람 울리기 3분전에 눈이 떠지더군요. 


출퇴근 거리가 길어졌지만 이전에는 제대로 못듣던 뉴스공장을 1,2부 들으면 딱 사무실에 도착합니다. 사실 9시 출근이니 널널하게 와도 되는데.. 차안에서 멍하니 있는 시간이 싫어 일찍 나와요. 


빌라를 빌려서 사무실로 쓰는 곳이라.. 도심이 아닌 거주지 깊숙한 곳이고 분위기가 딱 전원 마을입니다. 마음이 바쁠때는 몰랐는데 조용히 있으면 뻐꾸기 소리가 들려요. 네.. 뻐꾸기요.


뻐꾸기 소리를 라이브로 들을 줄이야. 집 근처에서도 들리긴 하지만..그건 두부 파는 아저씨가 트럭에 달아놓은 가짜 뻐꾸기였는데 이 동네에서는 리얼 뻐꾸기가 우네요. 


사실 조류중에서 뻐꾸기를 별로 안 좋아합니다. 이 녀석.. 알을 다른 위탁모에게 까놓는데 먼저 부화한 뻐꾸기 새끼가 다른 알을 밀어서 깨뜨리고 혼자서 위탁모를 독점하다가 성장하면 말도 없이 떠나버리죠. 얌체같은 놈. 


뻐꾸기와 관련된 말들도 어감이 별로 안좋습니다. 뻐꾸기 날린다..는 말만 앞서고 감언이설로 현혹한다는 뜻이고 뻐꾸기 둥지위로 날아간 새는 정신병원 이야기고.. (영미권에서는 뻐꾸기를 정신병자들 지칭하는 은유로 쓰는거 같더군요) 요즘 세대들은 알지도 못할 정윤희 주연의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도 끝이 비극적이죠. 


뭔가 뻐꾸기가 우니까.. 공기 맑고 한가한 시골 같은 느낌인데 군포 신도시의 지척이라는 것도 재미있고 하여튼.. 새로운 경험이라는 건 역시 생활 반경 주위에서 제일 많이 발견되는 것 같습니다. 이직이나 이사를 해야 넓어진다.. 그런 얘기죠. ㅎㅎ


슬슬 나갈 시간이네요. 다들 행복한 주말 되세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9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84
110806 그레타 툰베리. 마지막 기회. [55] 일희일비 2019.10.23 1492
110805 이런저런 일기...(자본, 꿈, 계획) [2] 안유미 2019.10.23 440
110804 동네 고양이 생태 보고서 2 [10] ssoboo 2019.10.23 595
110803 아래 글 댓글에도 링크가 있지만... [12] 카페라테 2019.10.22 867
110802 비행기 안에서 본 영화 4편 [3] applegreent 2019.10.22 801
110801 한국시리즈 1차전 [44] mindystclaire 2019.10.22 528
110800 계엄문건 원본과 윤석려리 [11] ssoboo 2019.10.22 1357
110799 <듀나인> 웹체크인 할 때 biometric 여권 [6] mindystclaire 2019.10.22 490
110798 스타워즈 에피소드 9 최종 예고편 [9] 폴라포 2019.10.22 757
110797 [넷플릭스바낭] 독드(...) '다크'를 보는 중인데 좀 힘드네요 [15] 로이배티 2019.10.22 914
110796 오늘의 80년대 일본 잡지 mc Sister(2)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22 328
110795 듀게 오픈카톡방 [4] 물휴지 2019.10.22 284
110794 [바낭] 요리 후기_ 생강청 [11] 칼리토 2019.10.22 569
110793 조두순 사건엔 온나라가 분노했으면서 왜 다크웹 손정우 사건엔 이렇게 조용할까요? [25] 발목에인어 2019.10.22 4638
110792 [잡담] 조커 & 벌새 & 원스어픈어타임인헐리우드 감상 [5] 귀검사 2019.10.21 822
110791 조커 - 존재의 증명 [4] madhatter 2019.10.21 700
110790 [유튜브 오리지널] 임펄스 시즌2가 공개되었습니다. (스포 유) 얃옹이 2019.10.21 492
110789 오늘의 80년대 일본 잡지 mc Sister(1)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21 423
110788 스콜세지에 이어서 코폴라도 마블영화 비판에 한마디 보탰군요 [15] 으랏차 2019.10.21 1450
110787 [넷플릭스바낭] 가성비(?) 괜찮은 호러 소품 '일라이'를 봤습니다 [11] 로이배티 2019.10.21 7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