뻐꾸기

2019.06.14 10:07

칼리토 조회 수:775

일전에 이직한다는 글을 썼었죠. 이제 2주가 흘러서.. 슬슬 익숙해지고 있는 중입니다. 원래 기상시간이 7시였는데 그걸 6시로 바꾼지 2주만에 알람 울리기 3분전에 눈이 떠지더군요. 


출퇴근 거리가 길어졌지만 이전에는 제대로 못듣던 뉴스공장을 1,2부 들으면 딱 사무실에 도착합니다. 사실 9시 출근이니 널널하게 와도 되는데.. 차안에서 멍하니 있는 시간이 싫어 일찍 나와요. 


빌라를 빌려서 사무실로 쓰는 곳이라.. 도심이 아닌 거주지 깊숙한 곳이고 분위기가 딱 전원 마을입니다. 마음이 바쁠때는 몰랐는데 조용히 있으면 뻐꾸기 소리가 들려요. 네.. 뻐꾸기요.


뻐꾸기 소리를 라이브로 들을 줄이야. 집 근처에서도 들리긴 하지만..그건 두부 파는 아저씨가 트럭에 달아놓은 가짜 뻐꾸기였는데 이 동네에서는 리얼 뻐꾸기가 우네요. 


사실 조류중에서 뻐꾸기를 별로 안 좋아합니다. 이 녀석.. 알을 다른 위탁모에게 까놓는데 먼저 부화한 뻐꾸기 새끼가 다른 알을 밀어서 깨뜨리고 혼자서 위탁모를 독점하다가 성장하면 말도 없이 떠나버리죠. 얌체같은 놈. 


뻐꾸기와 관련된 말들도 어감이 별로 안좋습니다. 뻐꾸기 날린다..는 말만 앞서고 감언이설로 현혹한다는 뜻이고 뻐꾸기 둥지위로 날아간 새는 정신병원 이야기고.. (영미권에서는 뻐꾸기를 정신병자들 지칭하는 은유로 쓰는거 같더군요) 요즘 세대들은 알지도 못할 정윤희 주연의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도 끝이 비극적이죠. 


뭔가 뻐꾸기가 우니까.. 공기 맑고 한가한 시골 같은 느낌인데 군포 신도시의 지척이라는 것도 재미있고 하여튼.. 새로운 경험이라는 건 역시 생활 반경 주위에서 제일 많이 발견되는 것 같습니다. 이직이나 이사를 해야 넓어진다.. 그런 얘기죠. ㅎㅎ


슬슬 나갈 시간이네요. 다들 행복한 주말 되세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1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721
110917 조국 후보자를 지지합니다. [48] 칼리토 2019.09.05 1683
110916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던 윤석열 [13] 가을+방학 2019.09.05 1268
110915 내년 총선에서 민주당이 이기지 못해도 검찰 개혁이 가능한가요? [10] underground 2019.09.05 792
110914 게시판에서 표창장 떠들던 머저리들 사과할 염치 같은건 없겠죠 [10] 도야지 2019.09.05 967
110913 [단독] 조국 딸 받은 동양대 총장상, 총장은 준 적 없다' 도야지 2019.09.05 391
110912 검찰은 루비콘 강을 건넜다 [18] Metro마인드 2019.09.05 1280
110911 [드라마바낭] 넷플릭스 호주 드라마 '착오' 시즌 1,2를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19.09.05 1033
110910 이달의 단어 '청년' [2] skelington 2019.09.05 421
110909 오늘의 스누피 엽서 (스압)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5 184
110908 이런저런 팬픽...(낭만과 복수) [6] 안유미 2019.09.05 693
110907 그 당시에도 1,2,3저자를 주는 게 교수 엿장수 맘 아니었습니다. [55] Joseph 2019.09.04 2023
110906 급속약속예찬 [1] Sonny 2019.09.04 375
110905 어떻게든... [21] 사팍 2019.09.04 888
110904 홍콩시민들의 승리 그리고 중국공산당은 왜 홍콩에서 실패하고 있는가 [1] ssoboo 2019.09.04 799
110903 진실 혹은 취재의 불완전성 [1] skelington 2019.09.04 464
110902 조 후보자의 딸 영어 내신 성적 논란? … 외고 수준 전혀 모르는 한심한 소리! [12] 왜냐하면 2019.09.04 1272
110901 홍콩 송환법 철회.. [6] madhatter 2019.09.04 659
110900 오늘의 스누피 엽서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4 201
110899 세월에 얼굴을 정통으로 맞아 [1] 가끔영화 2019.09.04 529
110898 조국 딸의 생기부 유출 및 유포 사건 - 광기의 결과 [47] ssoboo 2019.09.04 16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