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생 한번도 콘솔게임기를 가져본 적이 없습니다. 

이것저것 해보고픈 마음은 많았는데, 이일 저일에 치이고, 어영부영 하다보니 결국 사질 못했죠.


그러다가 이번에 어찌저찌하다가 한 5개월 정도 여유가 생겼습니다. 

아마 제 인생에서 몇 번 없을 시간적 여유와 심리적 여유가 둘 다 있는 휴지기가 되지 않을까 합니다.

심지어 주변 사람들도 그 기간 동안 뭔가를 할 생각하지 말고 그냥 놀라고 하네요. 

 

아마도 그 기간이 끝나면 지금까지 보다도 훨씬 바쁜 삶을 살아야겠지만, 

어쨌거나 이번 기회에 평생 못해본 콘솔 게임을 한 번 해보려고 합니다.


여유기간이 최대 다섯 달 정도이니, 중고로 사서 하다가, 팔 수 있으면 다시 중고로 팔거나, 주변에 넘기지 않을까 싶네요. 


그 다섯 달 동안 알차게 즐길 수 있도록 콘솔과 게임을 추천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혹시나 추천해주시는데 도움이 될까 싶어, 제가 재밌게 즐겼던 게임들을 말씀드리면,

문명 4(이건 심지어 아직도 가끔 합니다), 스타크래프트, 파랜드 택틱스(그 옛날 그 게임), 바이오 쇼크 시리즈가 있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3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509
112140 유급휴가를 얻기 위해 영수증 구매한다는 뉴스... [3] 가라 2020.02.27 673
112139 신천지의 미래 [8] 어제부터익명 2020.02.27 1025
112138 [뉴스] 신천지 대구교회 "1차 검사 1천16명중 82% 833명 코로나19 확진" [12] staedtler 2020.02.27 1151
112137 코로나극복 긴급제언 오늘 세시 반 [10] 키드 2020.02.27 1095
112136 가이리치의 젠틀맨을 보고.. [3] 라인하르트012 2020.02.27 503
112135 일상 3. [18] 잔인한오후 2020.02.26 565
112134 1917를 다시 보니 [9] mindystclaire 2020.02.26 615
112133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외신 기사 몇 개 [10] 어제부터익명 2020.02.26 1315
112132 [코로나19] 우한 -신천지-대구시 , 뭔가 고약한 냄새가 납니다 [20] ssoboo 2020.02.26 1675
112131 "감염병 지역 전파는 수순… 확산됐지만 대처할 수 있어” 도야지 2020.02.26 383
112130 (정치바낭) 범 진보정당의 탄생, 민주당의 작은 양보 [27] 왜냐하면 2020.02.26 801
112129 미래민주당 창준위가 이미 있네요? [3] 가라 2020.02.26 323
112128 마스크 어떤거 사용하세요? [14] 산호초2010 2020.02.26 862
112127 미래한국당 : 자유한국당 이름 알박기 [1] 가라 2020.02.26 387
112126 황교안씨 : 민주당 비례정당은 꼼수라며 비판. [6] 가라 2020.02.26 647
112125 가짜뉴스는 네티즌 글이나 트윗으로 퍼뜨리는군요 [2] 예정수 2020.02.26 399
112124 모 교수님이 다시 아카식 레코드를 작성하시매, 오매불망 그를 기다리던 추종자들이 기쁨의 댓글을 남기더라 [13] eltee 2020.02.26 816
112123 [회사+코로나 바낭] 질존 지침보다 강한 부장님 지시 [7] 쏘맥 2020.02.26 761
112122 일본 코로나19 궁금한 점. [4] 가라 2020.02.26 690
112121 [코로나19] 확진자수 = 환자수 = 방역능력치 에 대한 오해 [23] ssoboo 2020.02.26 149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