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룸버그 기사에서는 한국 내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자 예상을
JP 모건을 인용해 다음 달 만 명까지 보고 있네요.  
https://www.bloomberg.com/news/articles/2020-02-26/south-korea-coronavirus-cases-may-peak-at-10-000-jpmorgan-says


오늘 1200명을 넘어섰으니 과장된 예측은 아닌 거 같기도 합니다.
치사율이 1퍼센트니까 사망자는 100명 정도로 추산됩니다. 
총 263명이 사망한 신종 플루보다는 적은 수이지만
신종 플루의 경우는 기간이 더 길었던 걸 감안하면 이후 사회적인 충격은 적지 않을 거 같네요. 


"단순한 감기인지 COVID-19인지는 병원에서 진찰을 받아도 구별하기가 어렵습니다.
검사를 하고도 확실하게 진단할 수 있는 것은 아니며, 만일 감염되도 치료 방법은 없습니다."


https://www.buzzfeed.com/jp/naokoiwanaga/covid-19-sakamoto?utm_source=dynamic&utm_campaign=bfsharetwitter


일본 감염 전문의의 인터뷰 내용입니다.
일본의 경우는 어차피 진단의 불확실성도 높고 마땅한 치료제도 없으니
확진자 검사에 에너지를 소모하지 말고 중증 환자 대처에 집중하자 뭐 그런 접근인 거 같아요. 

뭔가 일본인 특유의 체념의 정서가 있는 거 같기도 하고 말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1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80
112651 이런저런 일기...(외로움과 비용) [2] 안유미 2020.04.13 347
112650 추천 독일영화 통행증2018 [3] 가끔영화 2020.04.13 308
112649 지식의 칼-배민이 뭘 잘못했냐 [23] 키드 2020.04.12 1817
112648 자아분열, 너의 새는 노래할 수 있어 [1] 예정수 2020.04.12 330
112647 스티브 잡스 [9] mindystclaire 2020.04.12 715
112646 어제 영화보러 갔다가 상영 시작전 나온 영상에 반해서 무한 반복중이에요 [26] 하워드휴즈 2020.04.12 1564
112645 코로나가 상상이상이군요 [3] 메피스토 2020.04.12 1823
112644 스타트렉 TNG 마스터피스 에피소드만 뽑아드립니다. [4] 노리 2020.04.12 328
112643 [네이버 영화] 로지(Rosie, 2018) [EBS1 영화] 제8요일 [7] underground 2020.04.11 434
112642 선거 공보물 리뷰 [9] 노리 2020.04.11 827
112641 [바낭] 투표하고 왔어요 [18] 로이배티 2020.04.11 877
112640 [총선 천기누설 5탄] 웃픈 그 이름 '샤이보수' 왜냐하면 2020.04.11 1211
112639 (맥락 없는 바낭) 반려동물, 더 좋은 세상을 위해 할 수 있는 일 [9] 그냥저냥 2020.04.11 526
112638 [4.15 총선] 사전투표 마지막날 투표율 [10] 왜냐하면 2020.04.11 932
112637 Nobuhiko Obayashi 1938-2019 R.I.P. 조성용 2020.04.11 235
112636 이런저런 락다운 일기...(걱정) [4] 안유미 2020.04.11 519
112635 기아차 광고 [6] 날다람쥐 2020.04.11 512
112634 [잡담] 투표하고 왔습니다 [3] 머루다래 2020.04.10 515
112633 [회사바낭] 그분의 그림자 [9] 가라 2020.04.10 845
112632 [바낭] 코믹한 보이스 피싱 전화를 받았습니다 [11] 로이배티 2020.04.10 99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