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과 김예분

2015.02.18 12:15

감자쥬스 조회 수:5895

이본

얼마 전 라디오 스타에 나와서는 90년대 이본과 김예분의 MC라이벌 구도에 대해 묻자 이본 왈,

 

사회자 질문 : “이본 후발주자로는 김예분이 있었다”

이본 답변 :  "솔직히 나한테 명함도 못 내민다"

 

김예분

어제 택시에 김예분이 나와서 이본이 라디오 스타에 나와서 자신에 대해 했던 발언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피력했는데...

 

"사실 방송을 못 봤는데 갑자기 내가 검색어 순위에 올라 무슨 일인가 너무 겁났다"

"친구에게 연락이 왔는데 이본이 그런 이야기를 했다고 하더라. 솔직히 난 그 얘기 듣고 내가 볼 땐 비슷비슷했다. 진짜 도긴개긴 이었다"

"당시 이본과 각각 음악 프로그램 MC도 하고 라디오도 했는데, 이본이 MBC '라디오스타'에 나와 명함도 못 내민다는 표현을 방송에서 해서 섭섭했다"

“명함도 못 내밀 정도는 아닌데”

"명함도 못 내민다고 할 수 없는 게 나도 가요 프로그램 MC도 했고 라디오도 했었다"

"그런데 사실 그렇게 따지면 나는 라디오 할 때 1등도 했었는데, 이본이 그렇게 얘기해서 서운하더라"

"내가 생각하기에는 명함도 못 내밀 정도는 아니었다. 아니, 명함을 같이 내밀 정도였지"

“내가 볼 땐 (과거 이본과 인지도가)비슷비슷했다”

"제가 라디오 DJ를 하기 전에 라디오 게스트로 나갔는데, 인사를 했는데 인사를 안 받아 줬다"

"그래서 지금도 친분이 없다"

 

김예분이 택시에 출연해서 이본에게 보내는 영상편지 중

"동시대에 같이 활동했던 동료로서 서로 도와가면서 좋게 얘기해주고 그렇게 했으면 좋겠어. 언니 예쁘고 멋있잖아"

"요즘 활동 시작했던데 잘 하고 멋진 모습 보여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6&oid=020&aid=0002748691

 

라디오 스타 보면서 이본의 저 발언이 굉장히 무례하다고 생각했어요. 저런 말은 친분이 두터운 사이에서나(신현준&정준호,김건모&신승훈,변진섭&이승철 등등)

농담 반, 진담 반으로 할 수 있는 말인데 이본과 김예분은 서로 친분도 없는 사이인데 지금은 방송 활동을 하지도 않는 사람에 대해서 저런 말을 함부로 하다니 저건 솔직한것도

뭣도 아닌 예의가 없는거였죠.

예전 왕성하게 활동할 때도 지나친 자신감과 경솔한 발언 때문에 눈총을 사더니만 나이가 들어서도 여전하구만, 하는 생각이 들었죠. 라디오 스타 나왔을 때 김예분에 대해서도 그렇고

지금은 결혼해서 애 낳고 잘 살고 있는 성대현과 연애했던 얘기를 하는것도 그렇고...

 

근데 김예분이 택시에 나와서 이본의 발언에 대해 우아하게 반박을 했네요.

제가 보기에도, 저도 저 시절을 겪었고 두 사람이 MC로 잘 나갔던 모습을 봤던 세대인데 정말 둘이 비슷비슷했어요.

고만고만한 예능성 강한 가벼운 프로그램에서 무난한 진행 실력을 보여줬다 뿐이지 특별히 언변이 엄청나게 뛰어났다거나

진행을 독보적으로 잘 했던것도 아니었고 인기가 대단한 수준도 아니었죠. 

이들이 지금까지 꾸준히 MC도 하고 라디오DJ도 했다면 그래봤자 박소현 수준이었을거라고 봅니다.   

이본의 MC로서의 명성은 같은 연기자 출신 여성MC로는 김원희 만큼은 못됐습니다.

그렇게 잘 나갔던것도 아닌데 오랜만에 나왔고 세월이 많이 흐르다보니 MC로서의 활약상이 좀 부풀려진것같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8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71
110735 지금 목동구장에서는 말도 안되는 광경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11] 달빛처럼 2013.07.30 5909
110734 우리집에서 사용하는 나름 특이한 표현 몇가지 [61] 삼각김밥 2012.07.01 5909
110733 나는가수다 5人가수 전원 사퇴 발표 [9] 명불허전 2011.04.01 5909
110732 성매매와 원나잇은 얼마나 가까이 있을까 [13] 마이리사 2010.10.05 5909
110731 자우림의 인형 옷 콜렉션 [8] 쥬디 2011.09.24 5908
110730 보고 싶다 김소현 [13] 2013.01.08 5907
110729 이효리 사건 표로 총정리 [26] 화기치상 2010.06.25 5907
110728 [공지]듀나의 영화낙서판 2차 보완계획을 가동합니다. [14] 룽게 2014.08.02 5906
110727 앤이 없거나 결혼 못하는 여자의 공통점은? [34] 2013.03.30 5906
110726 택시 '아놀드 슈왈제네거'와 힐링캠프 '김성령' [10] 자본주의의돼지 2013.02.26 5905
110725 네가 날 더 좋아했고 난 너 다 잊었어 (연애바낭) [24] 잠시익명할게요 2012.07.16 5905
110724 나는 꼼수다 후드티 발매 + 착용 사진 [8] 라곱순 2011.10.25 5905
110723 솔직히 미니앨범이랑 정규앨범 차이가 뭐죠 [11] 감동 2010.07.19 5905
110722 임재범이 부른 티벳 고승들의 창법이라는게... [6] 발없는말 2011.05.09 5903
110721 김용민 교수님 당뇨병이라네요 [13] 라곱순 2011.12.25 5902
110720 오늘 미친듯이 웃었네요 ㅋㅋㅋㅋㅋㅋ [7] 유은실 2012.08.18 5902
110719 일본 동경입니다 [25] 스웨터 2011.03.12 5901
110718 경제학적 관점에서 본 '나는 가수다' [40] hubris 2011.03.24 5900
110717 모완님은 오늘도 코너에 몰렸습니다. [20] TESCO 2014.02.28 5899
110716 '마조 앤 새디' 캐릭터 제품, 표절 의혹. [18] chobo 2013.11.04 589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