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 마을"(township)게임

2019.08.15 17:23

산호초2010 조회 수:692

이 게임 해보셨나요? 농사를 짓고 공장에서 물건을 만들어서 팔고 그렇게

마을을 키워가는 게임입니다.


게임을 평생해보지 않았는데 모바일 게임을 한번 해볼까해서

처음에는 애니팡류의 게임, 그리고 "꿈의 집"같은 퍼즐게임을 했는데

퍼즐게임들을 퍼즐난이도가 올라가면 정말 지치고 퍼즐 자체가 너무 안깨지면서

할 수 있는 일이 없기때문에 어떤 한계에 다다르는거 같아요.


"꿈의 마을"은 퍼즐을 안해도 되기 때문에 정직하게 시간이 지나가면 뭔가가 이루어지게 되어

있어서 덜 피곤하고 계속 마을이 성장하게 되어있어요.


그러나,,,지금은 이것도 좀 지치긴 하네요. 창고를 업데이트해야 하는데 현질을 안하고

업데이트하기가 정말 힘드네요. 기차와 비행기를 하염없이 기다리지만 필요한 망치가 안와서

마을의 사업이 쉴 수 밖에 없을 거 같아요.


어느 정도 하다보니까 이렇게 해서 무엇을 하자는 것인가라는 생각은 드네요.

이런 류의 게임중에서는 제일 잘되어있는 게임인거 같긴 해요.


다른 비슷한거 해봤는데 만듦새가 엉성하더라구요.


이제는 습관적으로 게임으로 손이 가네요. 배터리가 너무 닳아서 밖에서는 못하고

집에서만 하는데도 너무 많은 시간을 게임에 쓰는 듯 하구요.


시뮬레이션 게임은 너무 복잡해서 이해를 못하겠더라구요. "문명"같은 게임을 하고

싶었는데 도무지 엄두가 안나네요. 뭐가 뭔지 알수가 없어요.


시간은 잘가지만 나름의 게임 스트레스도 있는거 같습니다.


*"꿈의 마을"과 유사한 게임이 저한테 맞는거 같지만,,, 다른 게임은 잘 모르겠네요.

 휴대폰에 깔았다가 지우고 지우고 하고 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6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453
111159 듀게 즐기기 [12] Sonny 2019.04.24 858
111158 누가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것이냐? = 게시판 논란의 본질 [13] soboo 2019.04.23 1256
111157 드디어 내일 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하네요!! [7] SICK 2019.04.23 549
111156 듀게 보면서 드는 생각 [16] 가을+방학 2019.04.23 1228
111155 [바낭] 이 곳이 규칙 없는 무제한 이종격투 게시판이 된지 오래이긴 하지만 [42] 로이배티 2019.04.23 1939
111154 -"부산 사투리 쓰지마"…SNS 공분 부른 대학가 황당 차별-, -부산대 기숙사 침입·성폭행 시도 대학생 징역 10년 구형- [15] 귀장 2019.04.23 1334
111153 러시아식 더빙 [1] 가끔영화 2019.04.23 339
111152 듀게 오픈카톡방 [6] 물휴지 2019.04.23 416
111151 오늘의 엽서 [9]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23 300
111150 요즘 중국사회에서 가장 뜨거운 이슈 - 996 ICU [6] soboo 2019.04.23 1179
111149 [듀그모 71~75주차] 오레오, 그림자, 크리처, 연예인 [1] rusender 2019.04.22 269
111148 굿-바이 굿-바이 [18] 흙파먹어요 2019.04.22 1518
111147 그림을 그리고 있어요 92~96 & 아가씨들 사진 [1] 샌드맨 2019.04.22 318
111146 낙태 아니고 "임신중단"입니다. [49] Sonny 2019.04.22 2900
111145 오늘의 엽서 (스압)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22 340
111144 이런저런 일기...(과녁, 낙태, 월요일) [14] 안유미 2019.04.22 1270
111143 [EBS2 지식의 기쁨] 건축 특강 [5] underground 2019.04.22 619
111142 국경을 넘기 몇시간 전 [7] 어디로갈까 2019.04.21 936
111141 아미타불인터스텔라 --- 부제:리셋버튼 찾기 [7] 듀나회원 2019.04.21 499
111140 AI 에 인간의 법을 맡기지 말자고 말 하는 이유 [6] 흙파먹어요 2019.04.21 9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