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 라슨 쓰레빠

2019.04.15 20:34

가끔영화 조회 수:1378

slipper 슬리퍼의 일본말이 스릿파인데 한국에서 쓰레빠로 변형된 말이군요.

이런 단어가 무수히 많아 90년대 일본어투 순화 사업이 있었네요.

그중 하나인 악세사리는 어쩔 수 없는 듯 엑세서리라 그러기는 어렵고,

악세사리가 없었던 한국 근대사를 말하는 꼭 그런 단어가 아닐까 하네요,.

브리 슬리퍼 말한다는게 쓰레빠라고 쓰고 보니 딴말이 나왔습니다.

브리 경호원 대단하게 보여요 베테랑급인 듯.


Brie.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177
112345 파생상품 판매한 직원은 승진하고 가입자들에겐 -60%까지 손실 떠넘기고 [4] eltee 2019.09.18 568
112344 짧은 잡담 [2] mindystclaire 2019.09.18 343
112343 바낭) 벌새는 저만 별로였나요 (스포x) [5] gokarts 2019.09.18 767
112342 오늘의 잡지 화보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18 225
112341 웹소설 판의 추석 풍경 [4] Journey 2019.09.18 278
112340 뭣이 중헌지 모르는 정부. [25] stardust 2019.09.18 1060
112339 [넷플릭스바낭] 장안의 화제작(?) '믿을 수 없는 이야기'를 다 봤습니다 [9] 로이배티 2019.09.18 589
112338 댓글 찾는방법 [4] 샤넬 2019.09.18 305
112337 도와줘요 김어준 [38] stardust 2019.09.18 1223
112336 <가면>이라는 것 [14] 어디로갈까 2019.09.18 402
112335 고레에다 감독의 책 <영화를 찍으며 생각한 것들> 중에서, 그리고 최근의 일본 영화 경향 [10] 보들이 2019.09.18 456
112334 <벌새> 작년에 봤던 기억을 더듬어 후기 [1] Sonny 2019.09.18 305
112333 섬에 다녀왔습니다. [4] 칼리토 2019.09.18 322
112332 기득권의 어둠과 촛불 [21] Joseph 2019.09.17 785
112331 연인 The lover(1992) [7] zla 2019.09.17 679
112330 저도 믿을 수 없는 이야기를 봤습니다. [5] McGuffin 2019.09.17 927
112329 직장에서 너무 한가해도 이상해요. [5] 산호초2010 2019.09.17 761
112328 쫄리면 뒈지시던가... [12] 도야지 2019.09.17 1285
112327 가자! Jk !! [6] 샤넬 2019.09.17 770
112326 오늘의 만화 엽서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17 10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