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은 다소 역설적인 수사입니다.


 이 글은 백만년만에 포탈기사와 댓글을 읽다가 받은 충격 때문에 쓰게 되었습니다.


 아래 링크는 굳이 클릭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 더러운 포탈놈들 조회수 올려주기 싫어서요.


 이 네일베의 댓글은 참 여전하군요.


 보아하니 기사 원문 즉, 손석희 앵커와 전도연 배우의 인터뷰는 전혀 읽어보지 않은듯 합니다.


 손앵커의 미덕답게 차분하게 전도연 배우의 마음을 열고 목소리가 나오게 길을 엽니다.


 그 어느 질문과 대답에도 '정치적'이라고 읽힐 수 있는 대목은 하나도 없습니다.


 그런데도 세월호 5주기를 맞아 올라오는 이런 인터뷰를 비롯한 기사와 관련하여


 각종 커뮤니티와 포탈의 댓글에는 원색적인 비난과 더불어 교묘하게 세월호가 이젠 지겹다거나


 정치적으로 이용당하는게 걱정된다는 이상한 주장들이 많이 보입니다.


 이 놈들은 어찌 지난 5년간 하나도 변하지 않았을까요?


 수 많은 생명이 사라지고 상처를 안고 살아가게 만든 끔찍한 재난에 대해 자신들의 정치적 유불리만 계산하는 악마들입니다.


 이제 조금이라도 진심으로 피해자들과 유가족들과 공감하고 위로하고 함께 상처를 입은 사람들의 마음을 헤아릴 수는 없는냐 이 새X들아?


 


 * 하지만 이 영화를 만들어낸 분들에게는 참 미안한 이야기지만 전 아직 이런 영화를 볼 수 없을거 같습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79561

 

세월호 5주기…'뉴스룸' 전도연 "'생일', 우리 모두의 이야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4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49
111559 [바낭] 게시판 태그 버튼 눌러보셨어요? [5] oldies 2020.01.03 271
111558 [넷플릭스바낭] 인도제 호러 앤솔로지 '고스트 스토리'를 봤습니다 [7] 로이배티 2020.01.03 480
111557 피터 린치, 이세계물, JTBC 토론에는 누가 나와야 하는가, 기타 등등 [12] 겨자 2020.01.03 807
111556 이런저런 일기...(공정함, 샌드위치) [1] 안유미 2020.01.03 371
111555 [넷플릭스] 메시아 보았습니다 [7] 노리 2020.01.03 2237
111554 연애 이후. [15] 잔인한오후 2020.01.02 1001
111553 오픈북이라고 하니 무슨 토익 온라인시험 같은걸로 착각하는 머저리들이 있는데 [7] 도야지 2020.01.02 1138
111552 [바낭] 서피스 프로7을 써보고 있네요 [13] 로이배티 2020.01.02 1056
111551 대부 가끔 기억나는 대사나 장면 있으신가요? [21] 얃옹이 2020.01.02 530
111550 스포일러] 노무현의 명복, 새해, 나이브즈 아웃, 다이하드 [20] 겨자 2020.01.02 797
111549 애틋하고 애틋한 천문 [6] woxn3 2020.01.02 581
111548 겨울왕국2와 아모르파티를 뒤늦게 보고(스포있음) 예정수 2020.01.02 256
111547 오늘의 황금 스누피 스티커 (스압) [2] 스누피커피 2020.01.02 188
111546 (바낭) 진중권에 대한 추억 [15] 가을+방학 2020.01.02 1226
111545 JTBC 신년토론 시청 후기 [8] an_anonymous_user 2020.01.02 1119
111544 논리 [2] 타락씨 2020.01.02 355
111543 검찰 '패스트트랙' 기소 [4] 왜냐하면 2020.01.02 372
111542 [궁금증] 라이온킹 실사버전은 왜 이렇게 평이 안좋은 건가요? (김혜리 2019의 영화 목록) [13] 으랏차 2020.01.02 489
111541 논객의 시대 [4] 어제부터익명 2020.01.02 536
111540 논리왕 진중권 [37] 도야지 2020.01.02 12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