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누각이나 하늘 나는 양탄자 무엇이든지 가능은 해요. 
군용으로 선보인 호버보드 근사하더군요. 
그러나 개체 크기가 심하게 차이가 나면 아이는 종을 초월한 사랑이 아니라 개미의 다리 또는 잠자리의 날개 뜯는 행위를 더  선호하죠. 
킹콩 숫컷이 상대적으로 너무 작아서 보이지도 않는 인간 여성에게 반한다니 킹콩 암컷에게 모독이군요. 
현실 세계에서 인간 남성이 오랑우탄 암컷(개체 크기가 비슷한)에게 강제로 성교했다는 기사를 보고 있으면  인간은 죄가 많군요. 

아, 종을 초월한 사랑이야기를 하는 중입니다. 

흑인 인어공주를 미워하는 원작 팬에  따르면 정치적 올바름에 의한 오염으로 디즈니는 죽일 제작사가 되었군요. 
지구 바다는 북게르만계 데인족이 모두 점령했군요. 
그래서 덴마크에는 어떤 인종의 인어도 상륙할 수가 없습니까?
옛날 조선이라는 땅에 하멜이라는 타인종이 상륙했는데 원작 팬에게 역사는 동화보다도 잔혹해요.

왕궁. 바다를 유영하는 지느러미와 꼬리. 목소리. 생명.
교환한 것은 다리와 여성 생식기. 

생명을 담보로 위험한 사랑에 빠지는 행위보다 협상 능력이 없는 돌머리는 용서할 수 없어요. 
인종보다 내용이 더 해악이군요. 


2. 

자기주장이 제거된 협상 능력이 없는 공주를 구하는 흑기사가 아닌  적대적 M&A을 하는 흑기사가 흥미 있어요. 

국내 하청기업을 가격으로 후려치고 기술도 탈취하며 국내외 인수 합병을 즐겼던 국내 최대 대기업에  
국가에서 희생양으로 버림받고 더는 팔 곳도 없는 외국 업체와 기술자가 제안을 받았을 때의 시너지가 궁금하군요. 

수출 규제할지도 몰라.
경제 제재할 거야.(반복)

“작년 11월 초 일본이 한국으로의 고순도불화수소 수출을 3일간 중단한 적이 있다.”
대상이 되는 기업이라면 아무런 준비도 하지 않았다면 문제가 있겠지요.
때릴 거라고 수 없이 정보를 주었는데 타깃이 된 기업의 고급 두뇌들이 아무런 대비를 하지 않았다면 월급은 왜 받습니까?

올해 수출 제재할 때 친절하게 자국(일본) 언론에 제재 날짜까지 흘리고 규제 물품 싹쓸이하게 도움을 주었어요. 
한국언론이 말하는 대단히 치밀한 공격이군요. 
미국언론이 비교하는 진주만 공격은 기습적으로 무자비했는데 말이죠.

조선과 중앙의 이중 플레이(제목과 내용이 다른 일본어판)와  그린일베의 댓글이 일본 지도자에게  선거까지 항복을 받아내고
치고 빠지려는 전략에 심각한 혼돈을 불러일으켠 준 실질 공신이군요.
제재 물품이 곧 고갈되니 투항을 요구하거나 범범자 재벌 후계자가 위기에 빠진 기업을 구원하다는 스토리가 언론에서 들려왔어요.
'실패한 유머는 위장 없이 공격성이 그대로 노출된다'는 말로 다시 적어 보았어요.

이번 사태는 일본이 혼자 벌린 일이 아니라 미국의 암묵적 동의가 있었다라는 말이 돌고 있군요.
또는 오늘 인터뷰에서 트럼프는 개입과 중재를 거부했다는 말.

미국 정계 대부분이 일본의 정치자금에서 자유롭지 못한데 트럼프는 일본의 정치자금과 관계없는 사업가 출신입니다.
미국은 중국과 패권 경쟁, 북한의 핵미사일 안보 위험과 핵 도미노 확산을 막는 상위 과제가 있어요.
그에 비해 한일 경제전쟁은 하위과제이지만 이들과 연관이 없다고 할 수는 없어요.
 
북한이 위험 국가라서 물품 수출 문제를 계속 부각할수록 북미 회담은 사방에서 공격당하고 있는데 위험해지겠지요. 
북핵 문제는 트럼프의 재선이 달린 문제라서 중립성을 지키려고 노력하지만 트위터가 계속 중요한 순간마다 발설하니 귀엽기까지 하군요. 

한일 청구권 협정 같은 엉터리 협상을 하고 이번 개인 청구권마저 날려버리면 앞으로 있을 북일 회담에서 일본은 한국과 비교하겠지요.
북한이 제대로 배상을 받아야 남북경제협력의 짐이 들잖아요. 

추신 : 술, 담배 전혀 못 해서 문제가 없지만 오로나민씨는 대체품을 찾지 못해서 금지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669
109260 동시 몇 편 [5] underground 2018.06.21 573
109259 Richard Alan Greenberg R.I.P. [1] 조성용 2018.06.21 296
109258 호날두 점프 [1] 가끔영화 2018.06.21 1564
109257 여성 원피스 잡화 벼룩판매입니다. 소이치 2018.06.21 533
109256 몽실언니 [10] 왜냐하면 2018.06.20 1366
109255 이런저런 잡담...(한강, 예약) [2] 안유미 2018.06.20 846
109254 “Everybody Knows” [3] 김지킴 2018.06.20 1254
109253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1라운드 총평 [8] soboo 2018.06.20 1194
109252 [바낭] 마더! 와 베이비 드라이버를 봤습니다. 스포일러 없구요. [4] 로이배티 2018.06.20 912
109251 SKT간 무료통화를 추가하니 오히려 요금이 더 내려가네요 [1] underground 2018.06.20 729
109250 이거 답이 뭐죠 [4] 가끔영화 2018.06.20 897
109249 잡담 - SBS스페셜 취준진담, 팀 프로젝트의 미래, 창업이란 머나먼 꿈 [2] 연등 2018.06.19 987
109248 술을 부르는 날씨군요 [19] underground 2018.06.19 1342
109247 10년 만에 보일러 교체, 근데 온수가... [5] 듀나회원 2018.06.19 961
109246 요가+헬스는 너무 무리일까요? [13] 산호초2010 2018.06.19 1774
109245 듀게 오픈카톡방 [5] 물휴지 2018.06.19 541
109244 이런저런 일기...(축구경기, 이물, 서사) [5] 안유미 2018.06.19 1323
109243 [벼룩] 여성 의류 및 잡화: 구경 많이 오셔요! 유유자적 2018.06.18 622
109242 대한민국 vs 스웨덴 불판 [8] 셜록K 2018.06.18 1710
109241 접속됩니다! 듀게야 아프지마...ㅜㅜ 그 외 월드컵, 태연 신곡 잡담 [2] 연등 2018.06.18 7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