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메테우스의 함선 내부를 연상케하는 도입부를 보면서 흥미진진했는데요..

인간 여자가 공간 내부로 들어오고 나서부터는 주인공의 선택이 계속 짜증을 치밀게 하더군요.


녹음을 하고 녹음까지 재생 청취하는 꼼꼼한 마더가

어째서 cctv는 달지 않고 문을 여닫는 걸 자신의 손가락을 열쇠로 쓰는 구닥다리 방식을 선호하는지 ㅋㅋ

보면서 헛웃음이 났습니다...



탐정이 실컷 추리를 다 하고 해결을 해놨더니

빌런이 마지막에 나타나서 모든 게 내 손아귀의 계획이었지, 혼자 중얼거리고 사라지는

짜증나는 추리 소설을 보고 난 느낌이랄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5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659
110919 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44] 수영 2019.08.23 2099
110918 EIDF - Minding the gap [3] tori 2019.08.23 564
110917 구혜선 안재현 전 부부의 언론전에 대해 [66] Sonny 2019.08.23 2840
110916 근데 누구 좋으라고 청문회도 안하고 사퇴? [5] ssoboo 2019.08.23 1072
110915 조국의 일수벌금제 [17] skelington 2019.08.23 1006
110914 [넷플릭스바낭] '마인드 헌터' 시즌 1을 다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19.08.23 747
110913 [소수의견] 구혜선 [6] toast 2019.08.23 1426
110912 오늘의 만화 엽서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23 163
110911 솔직한게 좋지요 [3] 메피스토 2019.08.22 983
110910 학문과 앙가주망의 변증법 [1] 휴먼명조 2019.08.22 737
110909 뛰어, 쓰기 [1] Sonny 2019.08.22 510
110908 재미있는 돌발영상이에요. [4] 왜냐하면 2019.08.22 708
110907 조국 법무부장관 관련 국민청원, 강남좌파 왜냐하면 2019.08.22 459
110906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11] skelington 2019.08.22 1088
110905 공정과 공평의 문제 [7] skelington 2019.08.22 715
110904 조국이 그나마 반발없이 법무장관이 되기 위한 한가지 방법 [6] 모스리 2019.08.22 1101
110903 조국 - 양파 같은 사람 [40] ssoboo 2019.08.22 1773
110902 오늘의 가필드 엽서 (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22 230
110901 조국 교수의 청문회를 기다리며 [35] Isolde 2019.08.22 1455
110900 듀게 오픈카톡방 [3] 물휴지 2019.08.22 2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