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찍 잠들어 잠시 깼네요

 

 누으니 들리는 창밖, 개구리 소리 ... 이름 모를 여름 벌레 소리

 

 시원하게 얼굴을 스치는 비갠뒤의 촉촉한 밤바람

 

 

 자동차소리가 거의 들리지 않아 행복하기 그지 없군요

 누구나의 집에서나 어쩔 수 없이 웅웅거리는 컴퓨터를 끄면, 더욱 세상이 아름다워 지겠군요

 

 

 

 

 

 안타까운 건

 

 

 

          -  대표적인 숨은 공해산업중의 하나, 이미지산업들이 늘 웃음띤채 공격하는 이 맑은 천연의 공기 .... -

   

 

 

 

 

    그리고 중독성 강한 신생 이미지산업의 총아로 보이는

 

    벌써 주변부를 틈타 오염되기 시작하는 태생적 인공 기계, 스마트폰들따위의 트랜드를 가장한 악의적 정보화 공해 -  가상의 공해는 현실을 무너뜨리기 시작합니다

 

 

 

    언젠가 십수년뒤 진정한 푸릇푸릇한 젊음은 그 때의 2027년 정도의 아이폰 121G 따위를 무시하리라 기대해 봅니다

 

 

 

 

 

 

   ,....     인터넷, 늘 불구적인 의사소통의 도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3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18
110832 단신 [4] 칼리토 2020.03.19 497
110831 kbs 다큐 순례 독특하네요 가끔영화 2018.05.12 497
110830 이런저런 일기...(생명력, 신비감) [2] 안유미 2019.07.19 497
110829 로그원 : 스타워즈 스토리를 봤습니다. [2] 칼리토 2019.10.06 497
110828 한 아세안 정상회의 바낭- 좋았던 거, 귀여운 거 [3] 보들이 2019.11.27 497
110827 이제 톰 크루즈의 영화 홍보와 리얼리티 강조는 뗄레야 뗄 수 없군요 [16] 부기우기 2019.12.19 497
110826 [당신의 명절 주제가로 삼아보세요-스압] 밤의 여왕 아리아 <지옥의 복수심이 내 마음에 끓어오르고> [4] 스누피커피 2020.01.23 497
110825 요즘 제가 영업하는 친구~ [1] 라인하르트012 2020.04.25 498
110824 유튜브 오페라의 유령(2011, 로얄 알버트 홀)- 4/20(월) am.3시까지 공개 [9] 보들이 2020.04.19 498
110823 두영화 [2] 가끔영화 2015.04.03 498
110822 Glenne Headly 1955-2017 R.I.P. [1] 조성용 2017.06.10 498
110821 이런저런 잡담...(휴일, 번개) [1] 여은성 2018.05.22 498
110820 모래를 양손에 담으면 800만 알갱이 가끔영화 2018.05.22 498
110819 [채널CGV영화] 네루다 (2016) [10] underground 2018.08.13 498
110818 신간『실용커피서적』북콘서트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4] beirut 2019.04.07 498
110817 (바낭)코피 [4] 흙파먹어요 2019.04.02 498
110816 마흔살이 두번째 스무살이긴 한데 [2] 가끔영화 2020.04.06 499
110815 100여건의 선거를 감시하는 카터센터 - 옮기는글 나니아 2015.11.02 499
110814 이런저런 일상잡담 [1] 메피스토 2015.07.13 499
110813 [게임]StarTrain (스포일러 주의) catgotmy 2015.05.05 49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