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들은 메갈과 워마드 같은 사람들때문에 페미니즘이 망가진다고 얘기하지만.


사실 한국에서 페미니즘은 예전부터 비난받아왔어요. 죠리퐁얘기, 여성부 얘기, 군가산점 문제까지.  

급진적이고 과격한 꼴페미들의 그릇된 페미니즘이란 맥락은 굉장히 흔한 것이었지요.

그 꼴페미가 메갈이 되고 워마드가 되었을 뿐입니다.


듀게에서도 예전에 자주 볼 수 있었지요? 

뻔한 얘기 하다가 회원들한테 지적받으면 듀게는 꼴페미 집합소라 내가 부당한 대우를 받는다...뭐 이런 레파토리.  너무너무너무 흔했잖아요?


흔히 볼 수 있는 얘기지만 일베의 등장으로 한국 남성들에겐 여혐의 혐의를 벗을 수 있는 피난처가 생겼지요.

나는 일베 안한다와 나는 진보적이고 객관적이다가 이상한 형태로 결합되어 있는게 양성평등문제에서 볼 수 있는 흔한 모습이거든요.


모사이트들의 여혐현상을 보면 이것이 극명하게 드러나요.

수구정치인이 아닌자의 지지세력에 속한다는 것만으로도 그것이 그럴싸한 포장지인줄 아는겁니다.

나는 박근혜를 혐오하고 수구기득권세력을 혐오하는만큼 정의로운 사람이다, 나는 정의로운 사람인만큼 여혐종자도 아니다...뭐 이런식?

저 '정의'에 자리에는 '진보'가 들어갈수도 있고 '상식'이들어갈수도 있죠. 근데 하는 말들은 일베랑 구분이 안가.ㅋㅋ


 

* 일종에 겉멋인거죠. 이런 것이야말로 정말이지 진정한 의미에서 '패션진보'고요.


"나는 페미니스트다"이런 얘길한다고 진짜 페미니스트가 될리가 없고, 나는 양성평등을 지지한다라고 얘기한다고 그 사람의 얘기가 양성평등으로 귀결될리가요. 

일베애들도 이런 얘긴 해요. "나는 사실 정치적으로 진보적이고 합리적인 사람이다. 다만 빨갱이들이 정권잡는걸 눈뜨고 볼 수 없을 뿐이다."


어차피 이런 애들이 얘기하는 페미니즘이란 뻔해요. 여자들도 물통꼽아 양성평등 앞장서야한다 수준의 애기들.



* 진짜 악은 메갈이나 워마드같은게 아니라 우리 일상속에 이미 결합되어 있지요. 메갈 워마드? 아이쿠.

일베를 비롯하여 너무나도 감시하시는 인간들이 많고, 대한민국 여성...사실 별거 아니거든요. 물리력은 둘째치고 소득도 형편없고 지위도 형편없지요.

소득도 형편없고 지위도 형편없는 사람들이 뭘 할 수 있겠습니까. 어떤 영향력을 가진다고요.


전 그보다 아주 오래되었고 실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남성우월주의가 적폐급 현상이라고 봅니다만

이 게시판을 비롯해 메갈 어쩌고 하는 사람들중에 이 주제로 얘기하는 사람은 드물더군요.


그토록 양성평등에 관심이 있었다면, 그토록 한쪽성이 다른 성을 비하하거나 격하하는 것이 부당한 일이라고 생각했다면.

이미 진작부터 훨씬 거대하고 강력하며 오래된 덩어리가 존재했었는데 말이지요. 그럼에도 갑자기 메갈과 워마드 문제에 핏대를 세운다는건 굉장히 여러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는 것이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99308
107856 듀나씨의 이번 [왈하] 리뷰에는 정말 한심한 구절이 있군요 [16] 빵팥단 2017.12.21 2450
107855 X같은 수직계열화 김지킴 2017.12.21 479
107854 마크 해밀 "He's not my Luke Skywalker" [1] eltee 2017.12.21 849
107853 듀게 오픈카톡방 [5] 물휴지 2017.12.21 593
107852 '위험이 오면 땅에 머리를 박는' 타조에 대한 오해(에 대한 오해) [8] haia 2017.12.21 1237
107851 CNN 앵커가 인터뷰 도중 강경화 장관을 '타조'에 비유하여 비난했다? [9] soboo 2017.12.21 2000
107850 엑소시스트2를 좋아하시는 분 계신가요? [9] 뻐드렁니 2017.12.21 568
107849 여자애 어디서 본 배우 같은데 [1] 가끔영화 2017.12.21 570
107848 심심함을 좋아하시나요? [4] eoskan 2017.12.21 639
107847 신과 함께를 보고 [2] 라인하르트012 2017.12.20 1413
107846 2018년 주요(?) 외화 리스트 [3] 화려한해리포터™ 2017.12.20 893
107845 혼밥, 홀대론 을 펴는 기레기들이 역겨운 이유는 [9] soboo 2017.12.20 1721
107844 블프도 아닌데.. 칼리토 2017.12.20 456
107843 "호그와트는 지나치게 오래 세상에 존재했었는지 몰라요." [21] eltee 2017.12.20 2016
107842 Hiep Thi Le 1971–2017 R.I.P. [1] 조성용 2017.12.20 346
107841 오늘이 휴일이었을 수도 있었는데... [1] 프레키 2017.12.20 663
107840 스타워즈를 못 봐서 쓰는 정치바낭 [3] 가라 2017.12.20 759
107839 이마트 노동자들에게 응원을 [3] Journey 2017.12.20 799
107838 밀크시슬 함량 및 하루 권장량 관련 문의 [3] centrum 2017.12.20 1410
107837 독서모임 동적평형 12월 정모 후기 [1] 듀라셀 2017.12.20 457
XE Login